Home > 이야기거리 > 추천여행기 > 경기도 김포 추천여행 – 공자왈 맹자왈 담장을 넘던 김포향교

추천여행기

경기도 김포 추천여행 – 공자왈 맹자왈 담장을 넘던 김포향교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경기도 김포 추천여행 / 김포향교 / 김포벽화마을

벽화

김포 북변로 나즈막한 담장에 그려진 벽화의 안내를 받으며 벽화마을을 따라 들어가다 보면 태극 문양이 선명한 붉은 대문 김포향교를 만납니다.

 

 

 

붉은 대문의 김포향교

일반적으로 향교는 고려와 조선시대에 지방민의 유학 교육과 교화를 위해 나라에서 설립한 국립 교육기관입니다.

김포향교는 조선시대에는 교육기관이었지만 오늘날에 있어서 교육기관으로서의 기능은 없어지고 제를 올리는 제사 기능만 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김포향교 외삼문 밖 2004년도에 세워진 묘정비는 향교가 어떻게 걸어왔는지 역사를 말해 줍니다.

외삼문은 향교의 정문입니다. 보통 3개의 문으로 되어 있으며 가운데문은 신이 드나드는 문이라 하여 신문으로 불리며 일반인은 출입을 금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평상시에는 항상 문이 닫혀 있는 걸 보실 것입니다.

김포향교의 외삼문이 열리는 날은 아마 제를 올리는 날일 것입니다.

 

 


김포향교. 경기도 문화재자료 제 29호 소재지 : 경기도 김포시 북변동 371-1. 향교는 조선 시대 국가에서 설립한 지방 교육기관으로 중.고등학교 수준의 교육을 담당하였다. 양민 이상이면 향교에 입학할 수 있었고, 시나 문장을 짓는 사장학과 유교의 경전 및 역사를 공부하는 경학이 주요 교육내용이었다. 또한 향교에서는 교육뿐만 아니라 중국과 조선의 선현에게 제사하였다. 고을의 크기에 따라서 향교의 정원을 조정하였는데 대체로 군이 50명, 현에는 30명의 학생을 수용하도록 하였다. 그리고 토지를 지급하고 그에 따른 세금 수입으로 향교 운영비를 퉁당하게 하였다. 이 향교는 고려 인종 5년(1127)에 세워졌다고 전하나 확실치 않다. 운래 김포 고등학교가 있는 산기슭에 있었으나 장릉이 만들어지는 관계로 김포시 걸포동으로 이전되었다가 다시 현 위치로 옮겨졌다고 한다. 1988년 대성전 및 담장을 보수하였고 1989년에는 명륜당을 해체.보수하였다. 대부분 향교와 같은 배치 형식을 갖추고 있으며 대성전과 명륜당만을 갖춘 조선 후기의 소규모 향교 형식을 잘 보여주고 있다.

김포향교에 대한 정보를 알면 관람하는데 이해가 쉽겠죠?

원래부터 이 자리에 있었던 것이 아니라 김포고 산기슭에 있다가 장릉 조성으로 걸포동으로 이전되었고 그 후, 다시 이 자리로 이전되었다고 하니 아쉬운 마음이 들기도 하고 이곳저곳으로 옮겨다녀야 했던 아픔이 느껴지면서 한편으로는 없어지지 않고 잘 보존했다는 생각이 들어 다행이라는 생각이 미칩니다.

 

 

 

명륜당

시원스런 큼직한 글씨, 멀리서도 단번에 알 수 볼 수 있는 <명륜당> 편액을 단 명륜당은 교육기관으로서 유학을 강학하던 강당입니다.

김포향교는 고려 인종때 지어졌다고 하나 확실하지는 않으며 앞쪽으로는 교육기관인 명륜당을 두어 강학을 펼치며 동시에 뒤로 난 제사장 대성전에서 공자와 성현께 제를 올리는 일을 합니다.

대성전과 명륜당만 갖추어 조선 후기 작은 규모의 향교 형식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명륜당의 측면모습

도지정문화재 제29호 김포향교는,

문헌에 보면 <1627년(인조5년)에 창건되었으며 당초 고촌면 신곡리에 있다가 김포시 걸포동을 거쳐 1771년(영조27년)에 지금의 장소로 이전되었다. 주요 건물로는 대성전(5성위, 송조2현, 아국18현의 위패를 봉안)과 명륜당(유학 강론), 동·서재 및 동·서무(6.25전란으로 소실된 것을 복원)등이 있다>라고 전합니다.

 

 

 

빛바랜 단청

벗겨지고 빛 바랜 단청에서 조선시대 유학자의 입김과 손길을 생각해 봅니다.

 

 


동재

명륜당 앞마당 좌우로 유생들이 기거하면서 수학하던 동재와 서재가 마주보고 있습니다.

 

 

 

서재

6.25 한국전쟁 당시 소실되었으나 복원하였습니다.

 

 


담너머로 보이는 건물

명륜당을 돌아드니 그 옛날 유생들의 글동무가 되고 시름을 받아주었을 듯한 수령 500년 보호수가 내삼문 옆을 지키고 있습니다. 계단으로 단을 두어 명륜당에서 올려다 보는 그곳에는 제사 지내는 대성전이 있었습니다.

 

 

 

대성전을 가운데로 서무,동무가 마주보고 있고 맞은편에는 내3문 그 아래는 명륜당을 기준으로 왼쪽에는 서재 오른쪽에는 동재 밑으로는 외3문이 있다.

<김포향교 홈페이지에서 발췌>

 

 

 

대성전

유교의 성인인 공자를 모시는 사당을 문묘라 합니다. 김포 향교 대성전은 공자의 위폐와 함께 중국과 우리 나라의 성인들의 위폐를 모셔두고 있습니다.

 

 

 

벽을 거의 가린 둥근 모양의 지분

대성전의 지붕 옆면이 재미있습니다. 벽을 거의 가리도록 길게 내려 온 사람 인(人)자 모양의 맞배지붕입니다.

 

 

 

위폐를 봉인하던 곳

대성전 앞으로 단을 낮추어 동서로 마주보는 건물도 위폐를 봉안하던 곳으로 6.25때 소실된 것을 신축하여 깨끗합니다.

 

 

 

문

대성전에서 명륜당을 내려다 봅니다.

명륜당 서생들은 대성전에 모셔진 공자의 위폐만으로도 글공부를 소홀히 하지 못했을 거란 생각이 듭니다.
매년 봄 가을 석전대제(제사)를 봉행하고 매월 음력 1일과 15일에 분향례를 거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김포향교는 성균관에서 전국의 234개 향교 중 인성교육과 전통 문화 계승을 통하여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향교 5군데를 시범향교로 선정하였는데 이는 사회변화에 발 맞춰 유교의 현대화, 대중화, 행동화, 개방화를 실현하고자 함입니다. 그 중에 김포 향교도 시범향교로 선정되어 지역 발전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시범향교로 선정된 향교는 김포향교 외에 동해향교, 청주향교, 영암향교, 상주향교가 있습니다.

 

위치 : 경기도 김포시 북변동 371-1

전화 : 031 – 984 – 8891

홈피 : http://www.skk-gimpo.com/

 

 

 

 

 

 

0 추천

TAG 김포 여행 김포벽화마을 김포향교 끼투어 대성전 명륜당 시범향교 향교



1 "경기도 김포 추천여행 – 공자왈 맹자왈 담장을 넘던 김포향교"

  1. GGi Tour 2013/02/14 9:17 오전

    좋은 글 감사합니다~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