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공감여행기 > 경기도 남양주 가볼만한곳-능내역

나의여행기

경기도 남양주 가볼만한곳-능내역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경기도 남양주 가볼만한곳-능내역

 

남양주시 조안면 능내리에 있는 기차역, 감성 돋는 사진으로 저도 언젠가 한번 가봐야지 했던 곳인데요. 언니들과 경기도 나들이하는 길에 가봤습니다. 2008년 12월에 폐역이 되었다고 하는데요. 이 역 대신 운길산역이 생겼다고 하네요. 그러고보니 폐역이 된지 꽤 지났는데 많이 늦게 이제야 찾았네요.^^

​찾아와보니 지난번 남양주 여행할 때도 지나쳤던 곳이더라구요. 생각보다 멀리 있지 않았는데도 관심이 없을때는 안보였던죠. 중앙선 팔당역과 양수역 사이에 있는데요. 1956년 5월 역무원이 없는 간이역으로 시작을 했다가 1993년에 역무원이 배치된 간이역이 되었고 2001년에 신호장으로 바뀌었데요. 그리고 2008년에 중앙선이 연장되면서 선로가 이설되어 폐역이 된 거죠. 지금은 기념물로만 자리를 지키고 있구요. 역 안에 기차역과 함께 했던 추억의 사진들로 갤러리처럼 꾸며 놓았구요. 독특한 분위기덕분인지 방송에도 종종 출연을 한 역인가 보더라구요. 그리고 기차모양의 카페도 있고, 역 앞에는 자전거길이 잘 조성되어 있어서 라이딩 하시는 분들이 잠시 숨돌리면서 쉬어 가기 좋겠더라구요.

IMG_3811 IMG_3814

연꽃을 보겠다는 일념으로 나섰던 날. 이날 하늘이 어찌나 이뻤던지.. 하늘만 쳐다보고 다녀도 행복하더라구요. 네비로도 쉬 찾지는 못해서 한바퀴 돌았는데 생각보다 가까이 있어서.. 이런 곳에 기차역이 있을거 같지 않았다고 해야할까요.

도착해서 보니 자료사진으로 보던 곳과는 많이 달려져 있더라구요. 아무래도 이전의 소박하던 간이역이 새로운 공간으로 변신을 한 덕에 지금도 꾸준하게 사람의 발길이 닿는 곳이 되었겠지요.

 

 

IMG_3816 IMG_3818

여기가 역 안이 맞나 싶은데요. 길다란 나무의자가 그런가보다 싶기도 한데요. 매표하는 쪽에 사람모습의 사진이 있어서 진짜 사람일줄 알고 놀란 것만 빼면 무슨 시골에서 열리는 사진전을 보고 있는 듯한 느낌이 들어요. 배경은 이 간이역과 함께 추억의 순간들이네요. 폴라로이드로 찍어서 걸어 놓은건 누구의 작품인지.. 이곳에 방문한 사람들이 자발적으로 그런 것인지 아니면 어떤 행사가 있었던 건지 그건 잘 모르겠습니다.

 

 

IMG_3820 IMG_3821

들어온 곳이 정문쪽인가 했더니 철길쪽으로 나가보니 이곳이 정면처럼 보이네요. 기차를 기다리는 것도 즐거울 거 같은 나무의자들.. 오래된 흔적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데요. 앉는 것은 삼가는 것이 좋을거 같던데요. 나무가 우지직 부셔질 지도 모릅니다. 알록달록 선명한 페인트색보다는 빛바래고 낡고 허름한 모습이 더욱 이 역과 잘 어우러지는 듯 합니다. 누구나 이 의자에 앉아서 사진을 담게 될 거예요.^^

 

 

IMG_3822 IMG_3824

IMG_3837

더위에도 불구하고 시원하게 달려가는 자전거탄 사람들. 차가 다녀도 되겠다 싶을 정도로 길이 잘 닦여 있는데요. 4대강 자전거길 종주 인증센터가 있는 곳이더라구요. 어디서 출발했는지 모르겠지만 두 아이를 싣고 달리는 아빠의 모습이 힘들어 보이긴 했지만 바라보는 사람은 참 보기 좋더라구요. 체력도 따라줘야 하겠지만 아이를 향한 아빠의 사랑이 느껴지기도 하구요.

자전거길이 잘 되어 있어서 라이딩 좀 하시는 분들은 다들 한번쯤 달려보고 싶다 생각이 들거 같아요. 잘 타지도 못하는 저도 그런 생각이 드는걸 보면 말입니다.^^

 

 

 

IMG_3825 IMG_3831

이렇게 저렇게, 이곳에서 저곳에서 간이역의 숨은 매력을 이끌어 내며 사진을 담고 있는 커플의 모습이 얼마나 귀여운지 몰라요. 사진 찍어달라고 하더니 둘이서 뽀뽀를 하지 않나.. 부러움에 셔터가 안 눌러지던데요.^^

나오면서 보니 역사 안쪽 공간에 교복이 걸려 있는 걸로 보아 교복을 입고 사진도 찍고 그랬었나 보더라구요. 문이 닫혀 있어서 안으로 들어가보진 못했는데요. 이곳만의 추억만들기를 위한 아이템이 있으면 좋겠다 싶어요. 사진만 찍고 돌아서긴 뭔가 아쉬움이 남더라구요.

 

IMG_3827 IMG_3834

언제 철길 위를 달렸던가 싶게 낡은 기차 한량이 있는데요. 뭐하는 곳인가.. 카페같긴 한데 영업을 하는 건지 몰라서 들어가보니 어머낫. 이런 이쁜 공간이더라구요. 나무가 주는 힘일까요. 나무로 마감을 해서 카페로 꾸며 놓으니 여느 곳에 뒤지지 않는 멋진 공간이 되었더라구요. 그리고 내부가 얼마나 시원한지 밖으로 나가고 싶지 않았어요.

창으로 들어오는 햇살도 이곳에서는 따뜻하게 느껴지구요. 창틀에 올려 놓은 귀여운 액세서리도 이뻐요.

 

 

IMG_3851 IMG_3852

나오는길에 이 근처에 능내리연꽃마을이 있다고 해서 찾아봤는데요. 연꽃마을이라고 할 정도로 너른 연밭은 아니었구요. 또 그렇다고 연꽃이 한창인 때도 아니었어요. 우리가 너무 늦게 찾은 거 같습니다.

몇송이 보일까 말까.. 그래도 초록빛 가득한 연지에 너른 호수가 있으니 산책하기 아주 좋아요. 마을분들은 아마도 운동 삼아서 산책을 하실만 합니다. 우리 외에도 가족분들이 연꽃을 찾아서 오신 듯 한데요. 한두송이도 얼마나 반가워하며 사진을 담으시던지… 우린 이미 너무 많은 연꽃을 보고 온 후라 감흥이 덜했었나 봅니다. 그래도 오솔길도 걷고 잠시 산책하면서 시간을 보내니 저절로 힐링이 되었답니다.

이렇게 남양주 여행길에 잠시 들러본 폐 간이역, 능내역의 모습이었습니다. 하늘이 이뻤던 날이라 기차역의 분위기보다 오히려 하늘에 빠져서 시간을 보냈는데요. 비오는날 찾아도 왠지 운치가 있을 거 같구요. 새벽 안개 자욱한 때도 감성자극하는 사진을 담을 수 있지 않을까 싶어요. 근처 다산유적지가 있어서 같이 둘러보셔도 좋겠구요. 연인들의 데이트 장소로도 들러볼만 할 겁니다.

경기 남양주시 조안면 능내리​ 다산로

 

0 추천

TAG 남양주가볼만한곳 남양주능내역 능내역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