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나의여행기 > [경기도 등록 야영장] 포천 바람새 생태캠핑장

나의여행기

[경기도 등록 야영장] 포천 바람새 생태캠핑장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본 후기는 캠핑퍼스트 회원 길빈파파(eocr****)님의 캠핑후기 입니다.

 

 

 

2015년 11월 13일 금 요일 …

이번주는 어디로 갈까 라고 고민도 못햇습니다 …

동호회 에서 알고 지내는 형님 과 동생이 … 이번에 텐트를 새로 영입 햇습니다 …

제가 추천한것 도 잇고 해서 , 가까운곳 에서 딱 3팀만 모이는걸로 햇습니다 …

집에서 가까운 바람새 캠핑장 … 점심시간에 잠깐 가서 피칭을 하기로 하고 …

장비 대충 챙겨서 저 혼자 캠핑장으로 잠시 가봅니다

 

 

 

 

 

 

 

1

 

2

 

이 비가 그래도 방갑습니다 … 나라가 물이 없어서 큰일 입니다 … 점심시간이라 차도 없고 제가 비오는 날 운전하는걸 좋아 합니다 …

 

3

 도로이용 하면서 오랜만에 돈을 내도 아깝지가 않는 날 입니다 …

4

 

역쉬 … 고속도로 를 벗어나 국도로 접어드니 차가 많습니다 … 그래도 벌써 거의다 왓습니다 … 궁리 쪽으로 유턴하다시피 하면 됩니다 …

5

거의다 왓습니다 , 농로가 끝나는 길 이 바람새 생태 오토캠핑장 입니다 …

6

요기가 매점 겸 관리 사무소 입니다 , 아직은 관리하시분 이 안계시는군요 …

 

7

 

요기가 제가 오고 싶어햇던 C 사이트 입니다 , 딱 3팀만 들어갈수 잇는곳 이엇는데 … 4팀으로 늘엇네요 …

8

 

 

비가 잠시 소강상태 일때 후다닥 피칭을 해야 겟습니다 , 혼자 사진찍고 피칭하고 … 듀랑고를 싫엇다가 리빙쉘로 다시 바꿧습니다 …

3팀이 모이는데 , 전부 듀랑고를 가지고 오면 모일수 잇는 장소가 없어서 , 제가 희생을 하기로 …

 

9 10

 

피칭을 거의 끝날때쯤 , 포승에 계신 별달형님 께서 오셧군요 11

12

 

 

자리가 아주 마음에 드는군요 … 여러개의 사이트가 잇지만 , 요기만 단독 입니다 …

전 이제 빨리 사무실에 가서 업무 마무리를 …

13 14

 

업무정리 를 하고 길빈 맘 하고 다시 바람새로 왓습니다 , 비도오고 해서 전 막걸리 를 , 별달 형님 께 서는 빨간뚜껑 의 소주를 …

 

15

비올때는 요게 갑이죠 … 김치전 과 막걸리 …

16

17

 

김치전이 점점 먹음직 스럽게 변화고 잇습니다 , 추가로 굴전 까지 … 캬 ~~~ 18 19

 

오늘은 저희하고 별달형님 하고 형수님 오붓하게 두팀에서 … 비도오고 우중 캠핑의 맛을 느끼고 잇습니다 … 20 21

 

추위를 많이 타는 강쥐인 모리는 난로를 틀엇더니 … 좋아 하는군요 … 22 23

 

늘 느끼는거지만 캠핑장 에서 의 시간은 정말 빠르게 갑니다 … 비가 내일까지 는 올것 같군요 …

빗소리 들으면서 오늘은 잠을 푹 잘것 같습니다

24 25

 

새벽까지 오던 비는 아침부터 오지 않습니다 , 캠핑장 주변은 깨끗 하군요 … 26 27

이 쪽은 A 사이트 입니다 , 대략 10팀 이상 들어갈수 잇습니다 …  28 29

 

저쪽은 B 사이트 입니다 , 여기도 대략 10팀 이상은 들어가것 같습니다 … 30 31

 

아직은 가을 이구나 … 라는 생각을 하게 합니다 … 생태공원 이라 그런지 잘 해논거 같군요 ..

32 33

 

날씨가 좋으면 아름다운 석양을 볼수 잇는 장소 입니다 …

34 35

 

주변 산책을 하고 왓더니 … 아침을 … 오늘의 아침밥 은 별달형님 네서 신세를 지기로 햇습니다 … 요거 정말 맛잇는 닭계장 입니다 …

36

 

그리고 형수님께서 직접 만드신 미니 가지무침 하고 밤, 야채 등으로 만드신 무침인데 정말 맛납니다 …

37

 

아침을 거하게 얻어 먹엇으니 … 식후 커피는 길빈 맘 이 준비를 합니다 … 요거 핸드립 이라는 건데 맛 과 향이 정말 좋습니다 ,

일단 수납이 너무 좋고 먹기도 편하고 완전 강추 입니다 …

38 39

 

아침도 먹고 커피도 맛잇게 먹고 , 길빈 맘 하고 데이트하러 왓습니다 …

40 41

 

츄리닝 바지를 사러 왓는데 , 이제 오픈을 하시려는지 … 한바퀴 돌아보고 다시 와야겟습니다 …

 

42

 

국제시장 바로 옆에 붙어잇는 신장쇼핑몰 에 왓습니다 …

 

43

 

올때마다 느끼지만 … 이퇴원 과 부산국제시장 을 축소해논 느낌 입니다 …

 

44

 

비가 와서 … 아니면 조금 이른 시간인지 아직은 많은 사람들이 없군요 …

45

 

요거는 또 언제 찍힌건지 … 나노블럭 이 잇길래 구경중 입니다 … 몇개 사야 되는디 …

46

 

시리즈 별로 셋팅을 해놓으니까 … 이쁘네요 , 호길이 호빈이 가 좋아해서 몇개 구매를 햇습니다 …

47

 

 

여기저기 돌아 다녓더니 … 오늘은 바람도 좀 차고 , 아직은 배가 고프지 않고해서 … 따뜻한 커피먹으러 들어 왓습니다 … 문구가 좋군요

 

48

 

요 캐릭터 가 이쁘더군요 … 나노블럭 을 시리즈별 셋트로 구매를 햇더니 선물로 받은 겁니다 … 볼수록 귀엽네요 , 불도 들어오고 소리도 나고 …

갈때 몇개 더 사야 겟습니다 , 조카도 주고 … 저도 그렇고

49 50

 

자리도 편하고 좋군요 … 누군가를 기다리고 잇는데 … 오늘 몰래 도촬을 … 길빈 맘 이 카운터 갓다 오면서 … 저의 모습을 …

 

51

 

커피가 행사를 하는지 양이 많아서 하나갖고 길빈 맘 과 나눠먹고 … 배가 불러서 거리로 나왓습니다 … 길에서 재능ㄱㅣ부를 하는건지 …

 

52

 

아! 이제 오픈을 햇군요 … 옷 가격도 너무나 착하고 면 재질도 좋구해서 올때마다 들립니다 …

53

 

옷도 조금사고 , 간만에 길빈 맘 하고 많이 걸엇더니 좋구만요 … 이제 캠핑장 에 복귀를 햇습니다 …

 

54

 

오호! 드디어 기다리다가 지쳐서 나갓다 왓더니 … 왓습니다 … 드뎌 … 유댕댕댕 55 56

 

유댕댕댕 네 막내 입니다 , 애교도 많고 … 거의 자유로운 영혼 & 자연인 입니다 …

57

 

유댕네가 요걸 오늘 아침부터 준비를 … 쪽갈비 찜 이라고 해야하나 ? 암튼 겁나게 맛잇습니다 … 58 59

 

길빈 맘 은 직접 만들어온 만두를 전골로 다가 제작을 하고 잇구요 … 60 61

 

드디어 세가족 … 세팀이 모엿습니다 … 일단 배도 고프고 저녁 식사부터 … 스타트 …

62

 

유댕이는 다먹은 쪽갈비찜 의 국물에 볶음밥을 … 남편인 용희는 … 자슥 은근이 재미잇습니다 …

63

길빈 맘 과 유댕이는 그렇해 먹고도 고기 … 고기 … 노래를 불러서 … 삼겹살을 구워 줍니다 …

​       64

별달형수님 이 준비해주신 각종 야채와 함께 … 65 66

 

드디어 마무리를 하는것 같습니다 … 이제 배부르다고 맥주 와 오징어 를 간단하게 …

67좌측에 유댕댕댕 과 우측에 길빈 맘 이 … 저러고 잇습니다 … 68 69 70

지치지 않는 저 여인네들 … 유댕댕댕 이네는 이번이 정식 첫 캠핑이라 … 이해가 갑니다 …

71

 

여자들끼리 오손도손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길래 … 전 배도 부르고 해서 카메라 들고 잠시 나왓습니다 …

72

 

비가 완전이 멈춰서 그런지 … 비온뒤 특유의 냄세가 전 좋습니다 … 토요일 이라 그런지 사이트마다 북적북적 합니다 …

73

 

우리 사이트도 북적북적 합니다 …배도 부르고 술도 적당이 묵고 … 즐거운 하루 엿습니다 … 74 75

 

화장실 에 갓다가 문득 하늘을 봣는데 … 멋잇습니다 … 오늘 아침 기분이 좋은게 왠지 좋은일이 잇을것 같은 … 그런 느낌 아시죠..  76

 

길빈 맘 에게 카메라를 하나 선물로 사줫더니 … 몰래몰래 잘 찍어줘서 기분이 좋습니다 … 그 동안 제 사진은 별로 없엇거든요 …

​ 

77

 

저도 가을 분위기 나게 … 캠핑장 전체적으로 깨끗하고 … 마음에 듭니다 …

78

 

산책을 할수 잇는 데크로드 도 아주 잘되잇습니다 … 오랜만에 여유를 느껴 봅니다 …

79

 

생태 체험을 할수 잇는 공간 이군요 …

80

 

소풍정원 … 마음에 드는 문구네요 , 산책로 중간중간 이런 쉼터도 잇구요 …

 

81

 

진위천이 생각보다 크군요 … 시에서 지원을 많이 한것 같은데 … 캠핑비용은 … 조금 아쉽습니다 …

 

82

 

부지런한 사람들만 잇어서 그런지 … 벌써 분주 합니다 …

83

 

제가 설거지를 하고 잇는데 … 용희가 와서 도와주는 바람에 금방 끝낫습니다 … 84 85

 

오늘 아침은 어제부터 꼭 해주겟다고 … 해준다고 한 … 유댕댕댕 의 진 짬뽕 … 요거 처음 먹엇는데 … 정말 맛잇습니다 …

86

 

제가 일이잇어 조금 이른 철수를 하니까 … 다들 따라서 철수를 합니다 … 괜이 미안스럽게 … 이 부부 사이좋군요 …

87

 

별달 형님네는 형수님이 완전 프로라서 … 두분 호흡도 척척 아주 잘 맛습니다 … 88 89

 

저흰 평택에 들려서 길이 빈이 태우고 … 오늘 시골에서 어머니가 오신다고 해서 서둘러서 올라가야 됩니다 …

90

 

뭐 저희야 …… 각자의 보직이 잇어서 … 금방 입니다 …

91 92

 

또 이렇해 아쉬운 캠핑이 마무리가 … 그래도 나름 뿌듯한 캠핑 이엇습니다 … 93

 

 

 

 

 

 

링크 : http://cafe.naver.com/campingfirst/1012757

본 게시물은 2015년 11월에 캠핑 전문 커뮤니티 “캠핑퍼스트”에서
진행 된 후기이벤트를 통해 수집된 콘텐츠 입니다.

0 추천

TAG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