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수원맛집 팔도반상 한정식

맛집여행기

수원맛집 팔도반상 한정식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여러 곳을 검색하다 눈에 들어온 “팔도반상” 이다.

‘좋은 식재료를 사용해 건강하고 정직한 밥상을 차리는 곳이다’ 고 하여 와 닿았다.

이날 주문한 가온들찬빛 반상 ( 13,900원) 은  안동 간고등어구이와

돼지불고기,  친환경 쌈채소 등이  나오고 무한 리필 가능한 반찬 종류가 많았다.

다녀온 분이 남긴 후기에서 만난 사진에서 특별한 맛이 느껴져 가족외식 장소로 정했는데 기대 이상으로 만족스럽다.

가온들찬빛 반상에서 청정지역으로 알려진 우포 가시연꽃쌀 가마솥밥이 추가되면 16,900원이고

봉선백련 연잎쌈 오리가 더 추가되면 21,900원이다.  이외에도 세계 4대 갯벌로 선정된 태안 갯벌의 자염,

강원도 원주 횡둔송계마을 참기름,  합천 은진 송씨 고가 장 등을 사용하는 곳이라는 문구가 보인다

무엇보다 간이 담백하고  나온 음식 하나하나 입에 맞아 몸에 건강한 음식으로 느껴졌다

수원맛집1

넓고 깔끔한 곳에 조용한 음악까지 흘러 나온다.   토요일 이른 점심 시간이라 그런지 손님이  없다

이번에 가족모임 장소로 성공적이라 다음에 또 찾을 것 같다

수원맛집15

어린 아이도 있어  넓은 실내 안쪽에  문이 있는 곳으로 안내를 받았다

음식 나오기를 기다리며 이곳저곳을 두리번거리며 구경했다

수원맛집4
반찬이 하나씩 나오는 것이 아니라 이미 차려진 것을 테이블 위에 올려 놓아 신기했다

어른들과 함께한 가족모임이라  카메라 들고 음식 사진 찍는 것이 조심스러워 급하게 찍어 사진이 모두 흔들렸다.

안동 간고등어구이와 돼지불고기, 청국장,

친환경 쌈채소 등과 무한 리필 가능한 샐러드바도 이용할 수 있는  13,900원 반상이다
입에 넣으면 톡톡 터지는 식감이 좋은 해초류는 다시 가져다 먹었다.

먹다 부족하면 직접 가지러 가야하는 불편은 있지만 맛있는 음식이 많은 곳을 방문하면

소화도 시키며 먹을 수 있어 반갑다

 

수원맛집5
비린맛 없이 맛있게 잘 구워진 안동 간고등어 구이는 중간 크기 정도로 보인다

4인상에  한 마리가 나왔는데 인기가 좋았다

 

수원맛집6
흑미와 노란 치자물로 만든 밥​이 나온다.

금방 한 밥처럼 촉촉하고 맛도 있어 샐러드 바에 있는 밥솥으로 자주 가고 오고 한다.

3,000원을 더 추가하면 우포 가시연꽃쌀 가마솥밥을 먹을 수 있다 ​

수원맛집13

​청국장 , 젓갈류와 강된장, 콩고기, 양념게장 등 하나하나 먹음직스러웠던 음식이다

친척과 어른들 모신 자리이기에 카메라는 가방 속에 가만히 둘려고 했는데

내 입에 잘 맞는 음식이 대부분이라 “언제 또 오나 ? ” 싶어 얼른 꺼내 찍었더니 사진이 엉망이다

 

수원맛집8

식사를 하다 자주 들락거렸던 셀프 코너이다

상 위에 올려진 기본적인 반찬외에도  다양한 종류의 요리가 보인다.

친환경으로 기른 쌈채소와 팔도에서 찾았다는 제철 식재료를 사용했다고 한다.

이외에도 음료와 커피 그리고 과자 등이 있다

수원맛집2

다양한 종류의 친환경 유기농 야채를 듬뿍 먹을 수 있지만  입에 맞는

반찬 종류가 많아 평소에 잘 먹는 야채도 거의 먹지 못했다.

13,900원으로 평소에 만나기 힘든 건강한 먹거리를 배부르게 먹을 수 있는 곳이다.

이외에도 제철 과일과 추억의 과자 등이 보인다

필요한 반찬은 자유롭게 가져다 먹을 수 있는 곳이라 직원은 많이 보이지 않는다

수원맛집3
상에 올려진 반찬외에도 다양한  종류의 음식이 보여 만족스럽다.

알록달록 이쁜 색 만큼 맛도 특별하지만 무엇보다 화학조미료 맛이 느껴지지 않고 담백하다

오감을 만족시키는 맛있는 음식을 무한 리필로 마음껏 먹을 수 있다.

수원맛집7

닭고기처럼 보이는데 국내산 죽순이라고 한다.  씹는 식감과 맛을 챙겼다.

입에 맞는 음식을 하나하나 맛을 보고 있으니 어느새 배가 빵빵해진다

다녀온지 한달 정도가 되어 ​맛을 자세히 기억할 수는 없지만  재료의 맛이 잘 느껴지는 건강한 음식이라

다시 가보고 싶은 곳이다.   배부르게 먹는 것은 부담스럽지만 그 맛을 다시 느끼고 싶다

이외에도 잡채, 탕수육, 배추물김치 등도 있다

 

수원맛집20

 

​단호박샐러드,  고추된장무침,  연근 등  반찬 종류만 많은 것이 아니라 하나하나 맛까지 챙겼다.

가족들이 자주 셀프코너를 이용하는 것을 볼 수 있어 제대로 선택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수원맛집10

흑미와 노란 치자물로 만든 밥 그리고 국도 마음껏 가져다 먹을 수 있다.

백미가 아니고 맛도 있어 듬뿍 가져다 먹는 것을 볼 수 있었다.

“팔도에서 직접 찾은 제철 식재료를 정갈하게 만드는 곳이다” 는 문구가 틀리지 않다는 것을 확인했다.

무농약 수경재배 한 신선한 친환경 쌈채소도 뿌리채  나와 다른 곳과 차별화했다.

다녀온 뒤에 그날 먹었던 음식이 다시 떠올라 수원 한정식 맛집을 찾아 다시 가족모임을 하고 싶다.

영업시간 ;  점심 11; 30 ~ 14 ; 30 / 저녁 17 ; 30 ~ 20 ; 30

( 토. 일 점심은 100% 예약제로 운영하고 있다 ) /  031 214 8840

 

수원맛집12

1 추천

TAG 수원맛집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