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수원 맛집 수원화성박물관 구경하고 들린 화성별관

맛집여행기

수원 맛집 수원화성박물관 구경하고 들린 화성별관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DSC_0530

DSC_0577
수원화성박물관 구경하고 나오며 늦은 점심 식사를 해결하기 위해 우연히 만난 분의 친절한 안내로 알게 된 음식점이다.  박물관과 팔달구청 공영주차장 맞은편으로 위치하는 곳으로 이 날 먹은 청국장은 가격대비 만족스러워
근처에 가면 다시 가보고 싶다. 혼자 식사도 가능한 곳이라  더 마음에 들었다

 

 

 

DSC_0578

 

DSC_0582

나 홀로 수원화성박물관을 구경한 날이라 청국장 1인분 주문했다.

 

DSC_0584

 

처음 들린 곳이고 청국장만 맛을 본 날이지만
“착한 가격으로 모십니다” 하는 문구를 인정할 수 밖에 없었다.
깔끔하게 나온 조금씩 그릇에 담겨져 있는 것을 보고 반찬 재활용 안하는 집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늦은 점심이라 그런지 맛있는 냄새가 식욕을 자극한다.
반찬 나오고 이어서 보글보글 소리마저 구수한  청국장이 나온다

 

DSC_0597
금방 한 듯한 밥과 계란 구운 것도 나와 오천원이라는 가격 대비 만족스럽다

DSC_0589

 

DSC_0594

아삭한 무 반찬과 담백한 수삼뿌리 반찬까지 하나하나 입에 맞았다.
청국장 하나만 있어도 밥 한 그릇은 다 먹을 수 있을 것 같았다.
김치도 깔끔하면서 담백하여 청국장과 잘 어울리는 맛이다

 

DSC_0606

DSC_0609

청국장 양도 많아 잘 드시는 분은 밥을 추가로 더 주문하지 싶다
밥 위에 청국장 넣고 쓱쓱 비벼 반찬이랑 함께 하니 그 맛이 중독성이 있다
돌그릇이라 먹는 내내 뜨끈하여 그 맛이 잘 전해진다.

 

DSC_0612

 

수원화성박물관 구경하고 들린 화성별관에서 맛있는 청국장 덕분에 오천원의 행복을 느낀 날이다.
늦은 점심식사 덕분인지 푸짐하게 먹고 나왔다.
무엇보다 혼자 편안하게 식사할 수 있어 좋았던 것 같다
다음엔 가족들과 다시 가보고 싶은 곳이다

 

DSC_0615 DSC_0616

1 추천

TAG 수원맛집 수원시팔달구 팔달구청맛집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