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나의여행기 > 경기도 이천 추천여행 – 마음속의 경기도 145. 늦가을의 설봉공원

나의여행기

경기도 이천 추천여행 – 마음속의 경기도 145. 늦가을의 설봉공원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단풍

단풍

설봉공원

설봉공원

단풍으로 멋을 낸 나무들은 호수 또는 강이 있어 더 아름다움을 뽐낼 수 있었다. 그렇게 늦가을이 남기는 풍경들은 다채로움을

더해 사계절 중 짧은 가을에 대한 아쉬움이 상대적으로 클 수밖에 없다는 생각이 들었다. 가을에 경강선이 개통되면서 경기도

여주, 광주, 오늘 소개하는 이천 지역까지 전철을 타고 도착하는 여행을 중심으로 한 방문 횟수도 차곡차곡 쌓이기 시작했다.

 

고마워

고마워

일부 구간만 걸어볼 생각이었는데 ‘고마워’를 보고 내 발걸음은 자꾸만 연결되어 한 바퀴를 걷게 되었다.

그렇게 걷는 이유를 제공했던 설봉호의 매력을 담다 보니 작은 치유를 완성하는 방법이 간단하고 어렵지 않아서

이 호수를 걸어볼 이유를 전달하고 싶었다. 답답한 마음에 산책하기 좋은 곳을 찾는다면 경기도 이천 설봉호는

어떨까? 그리고 내가 만든 처방전과도 같은 정보가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안아줄게

안아줄게

안아줄게

안아줄게

단어와 전시 조각품을 같이 조화를 이룬다.

그 아름다운 조화를 포스트에 담아 소개하는 마음도 기쁘다.

걷다가 마주치는 새로운 메시지들을 사진에 담아 ‘설봉호의 가을’을 소개하는 재료로 쓴다.

 

행운을 빌어

행운을 빌어

날씨좋다 너처럼

날씨좋다 너처럼

공감 100%. 날씨좋다 너처럼.
 

날씨처럼 좋은 나의 오후 산책.

 

설봉호

설봉호


이천 구경(利川 九景) 중 ‘2경’이 이곳 ‘설봉호’다. 시간을 놓쳐 볼 수 없었지만 80미터까지 뿜어내는 분수는 설봉호의

정적인 느낌을 잠시 깨운다. 그리고 호수 주변으로 정비한 1km 남짓의 산책로 걸으면서 바라보는 풍경들이 숨겨진 감성들을

자극하게 된다. 작가들이 남겨놓은 조각품들이 전시된 구간도 있어 가을과 제법 잘 어울리는 호수 산책로가 되었다.

시민들은 이 길을 ‘힐링로드’라 부른다.

 

 

응원할게

응원할게

좋아해

좋아해

경기도 이천. 이곳에서 생산되는 쌀도 유명해 사랑받고 있지만, 이 지역의 도자기도 좋아해 주세요.

 
 
설봉호 그리고 도자기 조형물

설봉호 그리고 도자기 조형물

설봉호 그리고 도자기 조형물

설봉호 그리고 도자기 조형물

이천 고유의 문화적 가치를 더하는 크고 작은 흰색 도자기 조형물이 설치되어 있다.

복사된 듯 호수 위에 투영된 그 모습도 아름다웠다.

세상은 마치 다양한 색채를 듬뿍 담아낸 <데칼코마니>처럼.

 

긍정을 전하는 메시지

긍정을 전하는 메시지

고마워, 안아줄게, 행운을 빌어, 날씨 좋다 너처럼, 좋아해, 보고 싶다, 사랑스러워, 귀여워,

스치면 인연, 물들면 사랑, 두근두근, 설렘, 사귀자, 그래 우리 함께, 좋은 하루, 변치 말자,

힐링이 필요해, 힘내, 잘하고 있어, 웃자, 사랑해, 행복해, 같이 걸을까, 어느 멋진 날, 눈부시게 빛나는

나에게서 너에게로.

 

설봉공원 산책로

설봉공원 산책로

설봉역 포토존

설봉역 포토존

설봉공원엔 기차가 도착하지 않지만 작은 힐링 스테이션 ‘설봉역‘이 있다.

역으로 이어지는 <건강 기부 계단>이 이용하면 100원의 기부금이 적립된다.

적립된 기부금이 소외계층에 전달될 수 있도록 많은 사람들이 계단을 이용했으면 좋겠다는 그런 생각들.

레고 블록으로 만든 기차역처럼 보여서 기념사진을 남기기 좋은 장소.

‘멈춤’을 알리는 표지판이 설치된 자리는 마을과 연결되는 작은 다리의 시작점이다.

다리를 건너지만 철교라 생각하고 칙칙폭폭 걸어가 마을의 일부 담장 벽화도 구경할 수 있다.

 

 

곁에 있어줘

곁에 있어줘

‘곁에 있어줘’.

그래서 고마운 나의 가족, 그리고 친구와 함께 설봉호(설봉저수지) 주변 한 바퀴를 걷다 보면

치유로 이어지는 따뜻한 메시지를 마음에 담아 가게 된다.

 

경강선 전철

경강선 전철

 대중교통 이용한다면?

1. 수도권 전철 경강선을 타고 <이천역>에 도착한다.

2-1. 시내버스(하차 정류장: 설봉산 입구 / 저수지까지 도보 약 17분 / 하차 위치는 아래 지도에서 관고 1교 주변)

2-2. 택시(3.6km / 운임 약 5,500원)를 선택.

설봉호(설봉저수지)는 설봉공원, 이천 시립 월전미술관, 이천 세라피아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0 추천

TAG 경강선여행 경강선전철 설봉저수지 설봉호 수도권전철여행 이천가볼만한곳 이천여행 이천역 전철여행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