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나의여행기 > [양평여행] 경기의 금강산, 양평 용문산 겨울 산행

나의여행기

[양평여행] 경기의 금강산, 양평 용문산 겨울 산행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경기의 금강산이라 불리는 산이 있다. 바로 양평에 위치한 용문산이 바로 그 산이다. 경기지역의 산중 네번째로 높은 산이기도 한 용문산은 어느 계절에 찾아도 나름의 매력을 갖고 있는 산이기에 굳이 계절을 가려 찾을 필요가 없는 산 중 하나다. 천고지가 넘는 산이기에 따뜻함이 묻어나는 평지의 겨울에도 산봉우리 인근에선 상고대가 만발하는 곳이 용문산이기에 상고대를 노리는 겨울산행으로 제격인 곳이기도 하다.

용문산겨울산행_001

용문산을 찾는 방법은 자차이동이 있겠으나 산행 후 피곤한 몸을 이끌고 운전을 한다는 것이 부담스럽다면 용문역을 통해 찾으면 된다. 용문역에서 용문사로 향하는 버스에 오르면 그때부터 용문산 산행이 시작된다. 버스는 용문 관광단지를 끝으로 운행을 멈추는데 이때 다른 등산객들을 따라 내리면 된다. 이곳에서 산행을 시작할 경우 자연스레 용문사를 만나게 된다.

 
 
용문산겨울산행_002 용문산겨울산행_004

용문사 일주문을 통해 들어서면 산행 전 겨울의 사찰 풍경에 잠시 빠져보는 것도 좋다. 누가 뒤에서 채찍질하는 것도 아니니 말이다. 원점회귀의 산행을 생각하고 있다면 돌아오는 길에 차근히 봐도 된다. 사찰은 산행에서 돌아온 당신을 기다리고 있을 테니 말이다.

용문산겨울산행_010

용문사에서 시작하는 등산코스는 크게 4개의 코스를 권장한다. 이 코스들을 조합해 상원사로 원점회기 할 수도 있는데 이번 산행에선 정상인 가섭봉과 함께 장군봉을 들러 상원사로 하산할 계획이다.

용문산겨울산행_012 용문산겨울산행_013

용문사에서 느긋하게 사찰 구경을 하다 늦장을 부렸더니 상고대가 사라질 시간쯤이 돼서 조망이 터지는 부분까지 올랐다. 상고대를 보려고 오른 산행이라 발걸음을 재촉한다.

 
 
 
용문산겨울산행_016

상고대가 사라질까 부지런히 올랐지만 파란 하늘에 광활하게 펼쳐지는 산들의 모습. 마치 바다 한가운데에서 거세게 일렁이는 파도를 순간포착이라도 한듯한 형상을 하고 있다. 이 풍경에 발목이 잡혀 넋을 놓는다.

용문산겨울산행_021

오르는 이 만큼이나 마음을 졸였을 상고대. 누군가 자신을 보기 위해 험난한 산길을 오르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는 듯 마지막 힘을 다해 나뭇가지를 부여잡고 있는 모습에 마음이 뭉클해진다. 하지만 이 뭉클함도 잠시 나뭇가지에 붙어 있는 녀석의 모습이 마치 칫솔 같다는 생각에 웃음이 터진다.

 
용문산겨울산행_022 용문산겨울산행_020

드디어 오른 용문산 정상. 우리에겐 그저 용문산 정상이라고 알려진 이곳의 정식 명칭은 가섭봉이다. 산 아래 있는 용문사의 은행나무를 형상화한 듯 한 조형물이 설산의 풍경과 멋들어지게 잘 어울린다. 정상에 오르자 매서운 바람이 내 볼을 빨갛게 물들이지만 바람이 몰아온 차가운 공기를 들이마시는 순간 오르는 내내 터질 것 같았던 심장이 잠잠해진다. 이곳까지 올랐던 스스로를 기특해하고 자랑스럽게 생각할만한 순간이다.

용문산겨울산행_024

능선을 따라 장군봉을 향하는 길. 발이 쑥쑥 빠질 정도로 쌓인 눈에 전진은 더디지만 이것 또한 설산이 주는 매력이 아니던가. 비록 평소보다 더 빨리 소진되는 체력에 걱정이 앞서기도 하지만 그 걱정 앞에 자신감을 앞세워 장군봉으로 향한다.

 
 
용문산겨울산행_025

용문산겨울산행_026드디어 만난 장군봉. 러셀 구간으로 인해 더 길고 더디게만 느껴지던 길이었지만 인내하고 내디딘 한걸음 한걸음이 결국에 도달하게 만든다. 장군봉은 능선 길에 있어 주변 조망을 기대할 순 없었으나 상원사 가는 길에 하늘이 열려 가섭봉과 주변의 풍경을 즐길 수 있었다.

용문산겨울산행_028

용문산이 품은 또 하나의 사찰 상원사. 평창 오대산의 한 사찰과 이름이 같아 기억에 남기도 하지만 맛난 공양이 인상 깊었던 곳으로 올가을 용문사와 상원사를 잇는 옛길을 트레킹 하며 다시 찾고 싶은 곳이기도 하다. 오늘은 공양시간과 맞지 않아 그냥 돌아선 상원사이지만 언젠가 다시 찾기로 마음먹으면서 오늘의 산행을 마무리한다.

 
0 추천

TAG 겨울산행 겨울여행 양평 양평가볼만한곳 양평여행 용문사 용문산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