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한국민속촌 맛집, 메기매운탕

맛집여행기

한국민속촌 맛집, 메기매운탕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하루종일 집에 있던 어느날 집안 대청소를 했습니다.

제 방에 있던 책장을 아들방으로 다 옮기고 널찍한 방을 만들었습니다 ㅋㅋ

그러고났더니 저녁 때 녹초가 되어 보양식 먹으러

한국민속촌맛집 이창노에서 메기매운탕을 먹고 왔습니다.

메기매운탕

퇴근하는 남편 마중나가서 바로 메기매운탕 먹으러 갔는데

오늘처럼 쌀쌀한 날 먹기 딱 좋은 메뉴였어요.

그리고 일주일의 수요일이나 목요일쯤엔 이렇게 맛있는 것을 먹어주는 게 또 힘이 나서 좋죠.

 

건너편으로 보이는 한국민속촌

한국민속촌 맛집 이창노 메기매운탕은 민속촌 주차장 바로 건너편에 있어요.

한국민속촌은 지금 ‘추억의 그때 그놀이’로 한창 재미가 있을 때예요.

작년에 갔을 때는 받아쓰기 시험도 보고 그랬는데 올해도 그런 프로그램이 있으려나요? ㅎ

한국민속촌 안에도 맛집이 있지만 밖에거 드시고 싶다면

열심히 놀고 이창노 메기매운탕 먹고 몸보신하고 가세요^^

 

식당 내부 모습

텅~~~빈 것 같지만 우리 뒤쪽으로 회식하는 팀이 있어서 아주 시끌벅적했습니다.

 

메뉴들

메뉴는 이렇습니다^^

녹두삼계탕, 닭볶음탕, 추어탕, 메기매운탕 등 제가 좋아하는 것들이 하나 가득입니다.

어떤 걸 먹어도 만족스러울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무료셀프코너, 라면사리가 쌓여져 있는 모습

처음 상을 차려주면서 반찬이 세팅이 되지만

추가로 먹고 싶다면 셀프코너에서 가져다 먹으면 됩니다. 

라면사리도 있는데 양껏 먹으면 되지 남기면서까지 욕심을 내지는 않았으면 해요^^

 

끓이기 전의 메기 매운탕

이렇게 뚝배기에 메기메운탕이 나와요.

 

맡반찬과 어리굴젓

밑반찬은 요 정도. 그런데 아주 특이하게도 어리굴젓이 나오더라구요.

어리굴젓만 있으면 밥 한공기도 뚝딱하는데 말이죠.

 

수제비 반죽을 떠넣고 있는 모습

뚝배기에서 매운탕이 보글보글 끓고 있을 때 사장님이 오셔서 직접 수제비를 떠 주십니다.

반죽에 뭔가 비밀이 있을 것 같은 찰지고 쫀쫀함. ㅎㅎ

 

매운탕에 수제비 반죽을 넣는 모습

수제비는 금방 익으니까 빨리 먹으라고 하시더라구요.

국물도 진하고 메기가 있는데 비린내도 안 나고 앞에서 이렇게 보글보글 끓고 있으니

아침부터 받았던 스트레스가 날아가는 중입니다.

나이가 많은 강아지가 있다는 건 행복과 약간의 두려움이 공존하는 일이에요.

오늘 사료도 바꾸고 약도 더 지어왔으니 간수치가 어서 떨어졌음 좋겠어요.

 

살이 통통한 메기매운탕의 메기 한조각

메기는 정말 살이 통통해요.

메기 머리를 보면서 뭔가 이런 얘길 하는 게 좀 거시기 하지만(ㅋ) 그래도 먹을 게 참 많은 생선입니다.

 

수제비 한 젓가락

수제비부터 얼렁얼렁 건져먹고.

 

앞접시에 덜은 익은 메기 그리고 메기살 한점

메기 건져올리니 살이 아주 실합니다. 맛있게 먹자.

맛있게 먹으면 0칼로리. ㅋㅋ 이런 주문도 외우면서요^^

 

라면사리와 라면사리 한 젓가락

메기매운탕엔 수제비, 라면사리가 있어야지요.

라면도 하나 넣고 꼬들꼬들하게 매운탕 국물에 잘 끓여서 먹었어요.

 

영양밥이 들어있는 솥

그리고 요건 뭐? 바로 한국민속촌 맛집, 메기메운탕 맛집 이창노에서 선보이는 영양밥입니다.

 

막 지은 영양밥

사장님이 직접 밥을 떠 주면서 집밥보다 맛있는 밥을 먹이고 싶어서 이렇게 만든다고 하시네요.

6가지나 들어간 영양밥입니다.

 

숭늉이 만들어지는 영양밥솥

영양밥을 떠 주고 나머지는 이렇게 숭늉으로 만들어 두면

먹고 싶은 사람이 가서 떠 먹기. 완전 좋아요^^

배가 불러서 아쉽게도 숭늉 한사발도 못 먹고 나왔지만

하루종일 녹초가 됐던 몸이 어느 정도 회복을 하는 느낌입니다.

 

한쪽에서 판매하는 한과가 들어있는 봉투들

한과도 팔고 있는데 요건 진심 먹고 싶었답니다 ㅎㅎ

그리고 황기도 있었어요. 뭔가 민속촌 옆에 어울리는 그런 집 같죠?ㅎ

 

메기 매운탕 가게 입구 사진 

먹고 나오니 어느새 어둠이 내려  간판에 조명이 환하게 들어왔어요.

 

녹두삼계탕 안먹으면 손해 라고 적힌 현수막

이걸 딱 보는 순간 ‘난 손해네’했답니다 ㅎㅎ

그래서 다음에 한번 또 가보려고요. 제가 또 삼계탕을 얼마나 좋아하는데요 ㅎㅎ

 

 이창노 메기매운탕 : 용인시 기흥구 사은로 72번길 3 

031) 2828-234

 

 

0 추천

TAG 메기매운탕맛집 이창노메기매운탕 한국민속촌맛집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