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나의여행기 > 경기도 여주 가볼만한곳 천년고찰 신륵사

나의여행기

경기도 여주 가볼만한곳 천년고찰 신륵사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경기도 여주하면 떠오르는 세종대왕릉 이어서 찾은 신륵사는 신라 진평왕 때 봉미산 기슭에 건립된 절로

유유히 흐르는 남한강 ( 여강 ) 옆으로 자리하여 인상적이다. 

고려 말의 나옹선사가 기이한 행적을 보이며 세상을 떠나 크게 번창하나

조선시대에 위축되었다.  하지만  1469년 제4대 세종과 비 소헌왕후 심씨의 능이

여주로 옮겨진 후 영릉의 원찰이 되어 1472년 대규모로 다시 지어졌다.

 660년 된 거대한 은행나무 주변으로 조사당, 목조아미타여래삼존상, 보제존자 석종부도, 석등, 보제존자 석종비,

다층석탑, 대장각기비 등 보물이 많아 천년고찰의 위엄을 느낄 수 있다. 

절 앞으로 유원지도 있어 여주 남한강 벚꽃축제 가면 함께 구경하기에 좋은 신륵사이다.

 

 

신륵사1

매표소 옆으로 자리한 일주문을 지나면 불이문이 기다린다. 

그 사이에 있는 길 양쪽으로 나무가 길게 이어져 있어 초록물결 가득할 때 다시 걸어보고 싶다. 

입장료 ; 어른 2,200원 / 청소년 1,700원 / 어린이 1,000원 ( 템플스테아 가능하다 ) 

신륵사2

강과 마주하고 있는 위치에 나옹선사가  “아홉 마리의 용에게 항복을 받고 제도하기 위해 지었다.” 는

 전설이 전해지는 누각 구룡루가 자리한다.

신륵사3

구룡루 뒤로 보물 제225호 다층석탑과 어우러진 극락보전이 보인다. 

절의 중앙에 위치하는 법당으로 정면 3칸, 측면 2칸이다.

내부 중앙 불단 위에 중생을 위해 자비를 베푸는 목조 아미타삼존불이 모셔져 있지만 

탑 앞에서 간절하게 기도를 하는 사람을 만날 수 있다.

신륵사4

높이 3m에 이르는 보물 제225호 다층석탑은 대부분 화강암으로 만들어진 석탑에 비해

흰색의 대리석으로 만들어져 독특하다.

연화문, 물결무늬, 구름무늬 등 조각이 훌륭하다.  원래는 더 많은 층을 이루었다고 하여 놀랍다.

신륵사5

극락보전  앞으로 보이는 누각 구룡루에 서면 봄기운이 느껴지는 잔잔한 여강과

660년전 고려말 나옹스님이 심은 것으로 전해지는 수고 22m,

나무둘레 3.1m 거대한 은행나무가 눈에 들어와 심신이 상쾌해진다.

 

신륵사6

보물 제180호 조사당은 신륵사가 영릉의 원찰이 되어 1472년 다시 지어질 때 함께 지어진 것으로 추정되어

경내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이다.  정면 1칸 측면 2칸의 작은 규모이지만 전체적으로 균형 잡힌

조선 초기의 건축물이다. 중앙에 지공, 좌우에 무학과 나옹의 영정이 있다.  

신륵사7

조사당 옆으로 있는  완만한 계단을 오르면 소나무숲에서 1376년에 건립된 선각대사의

사리탑인 보물 제228호 보제존자석종과 보물 제231호 보제존자석종 앞 석등을 만날 수 있다.

높이 160cm, 지름 110cm 인 종 모양의 석종은 고려 말기의 부도형식을 보여주는 작품이다. 

나옹선사의 묘탑 앞을 장식한 회색의 대리석으로 만들어진 보물 제231호

석등은 높이 67cm, 높이 193cm 이다.

신륵사8

어떤 스님의 사리를 봉안하기 위해 만든 부도인지 모르겠으나 

  둥근 공 모양을 하고 있어 중요한 자료로 그 가치를 인정받는다.

 

 

신륵사9

조사당 앞으로 무학대사가 스승 나옹화상을 그리워하며 심었다는 약 600년 된 향나무가 서 있다.

수고 5m, 나물둘레 1.3m 의 크기를 자랑하여 시선을 집중시킨다.

주변에서  칠성각, 명부전 외에도 한국의 토속신을 모시는 산신각을 만날 수 있다.

 

신륵사10

보물 제226호 다층전탑은 건립년대는 정확히 알 수 없으나 탑 북쪽에 자리한 수리비에

남겨진 기록으로 영조 2년에 세워졌다고 생각한다. 

화강암을 사용한 기단부 위에 벽돌로 쌓았다. 

신라 말기 무렵부터 성행하기 시작한 탑으로 풍수지리설에 의해 조성하였다.

벽돌 모양으로 신라시대 양식을 이은 고려시대의 전탑으로 추정한다.

 

신륵사11 신륵사12


4월 7일 ~ 9일까지 열리는 여주 벚꽃축제 가면 함께 수령 600년 이상된 향나무와 은행나무를 만날 수 있는

신륵사를 기억하자 보물이 많아 하나하나 찾는 재미도 솔솔하다. 

절 앞으로 있는 유원지와 함께 황포돛배 운항하는 나루터도 있어 가족 여행지로 좋은 곳이다. 

 소재지 ; 경기도 여주시 신륵사길 73

0 추천

TAG 경기도가볼만한곳 신륵사 여주가볼만한곳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