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용인 맛집)THE AMERICAN 41 /요즘은 수제버거가 대세!!

맛집여행기

용인 맛집)THE AMERICAN 41 /요즘은 수제버거가 대세!!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수제버거를 파는 THE AMERICAN 41 입구모습

며칠 전 티비 맛집 프로그램에서 수제버거가 방송되었습니다. 프랜차이즈에 비해 수제버거의 가장 큰 장점은 냉동 재료가 아닌 신선한 재료로 직접 만든다는 것이 되겠지요. 고기를 다져 양념해서 패티를 만들고 소소를 개발하고, 야채를 넣고 빵도 직접 구워서 만드는 수제버거는 맛이 좋을 수밖에 없습니다.

미국의 로컬 레스토랑의 분위기를 살린 내부 인테리어

동백에 있는 수제 버거집을 수소문해서 찾아가 보았습니다. 가게 이름에서 이국적인 냄새를 먼저 맡을 수 있었는데 초록 빛깔 벽에 마룻바닥을 보는 순간 미국의 대중적인 스테이크 집이 생각났습니다. 미국의 로컬 레스토랑은 그 지역의 특징적인 액자나 소품을 이용해서 가게만의 독특한 장식을 하는데 이곳도 홀 분위기를 잘 살린 것 같습니다.

THE AMERICAN 41 내부 모습 예쁜 병에 담겨져 나온 시원한 물

밖이 보이는 위치에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날씨가 좋아서 문을 활짝 열어 놓아 노천카페 분위기도 나고 시원해서 좋더군요. 시원한 물이 예쁜 병에 담겨 나왔습니다. 소품들에도 상당히 공을 들였다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메뉴판을 살펴보니 대부분의 브런치 메뉴가 9800원입니다. 기본 식사에 샐러드나 수프가 제공되고 후식으로 커피가 나옵니다.

샐러드와 수프

햄버거와 프렌치프라이, 샐러드를 곁들인 버거를 주문했습니다. 사이드 메뉴는 두 가지 맛을 모두 보기 위해 샐러드와 수프를 골랐어요. 감자 수프에는 감자가 듬뿍 들었고, 샐러드드레싱은 달콤한 파인애플 소스였는데 아주 달지 않고 야채는 신선했습니다.

수제버거와 튀긴 감자 수제버거와 튀긴 감자

두툼한 감자는 잘 튀겨졌고, 햄버거 소스는 달콤하면서 고소한 맛을 가지고 있었어요. 사이즈도 큼직해서 하나를 다 먹으니 든든했습니다.

새우 꼬치를 올린 해산물 필라프 세트

새우 꼬치를 올린 해산물 필라프 세트도 9800원입니다. 볶음밥에 잘 구워진 새우가 얹어져 나왔네요. 새우를 하나씩 빼먹으며 게눈 감추듯이 볶음밥도 먹어 치웠습니다.  밥하고 새우가 잘 어울렸어요.

수제버거와 해산물 필라프

프랜차이즈 버거집에도 프리미엄 버거를 출시하면서 고급화하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획일화된 맛으로 승부하던 시대는 지나간 것 같습니다. 가게마다 특징을 가지고 독특한 맛을 만들어 내야 고객들이 찾는 시대가 된 것이지요. 그야말로 수제버거가 대세입니다. 체인점 하나 없이 유일하게 이곳에만 있다고 말씀하시는 데 자부심이 가득했습니다.

벽면에 쓰여진 THE AMERICAN 41

영문 글씨로 가게 이름을 벽에 박아 놓으니 훌륭한 인테리어가 되네요.

식당 2층에서 본 1층 풍경

2층으로 된 공간에는 다양한 소품으로 장식되어 있고, 아메리칸 스타일의 수제버거와 한국적인 수제버거를 모두 제공하고 있으며 세계맥주도 있어서 젊은 사람들도 많이 찾는다고 합니다. 오랜만에 제대로 된 햄버거를 먹은 것 같습니다. 곧 다시 찾게 도리 것 같은 예감이 살짝~~~^

 

더 아메리칸 41

위치;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동백 중앙로 283 C동 103호 (동백호수공원 건너편)

문의;010-5842-41411

영업시간;10;00~01;00

화장실; 건물 내 공용화장실 사용

0 추천

TAG 더아메리칸41 수제버거맛집 용인맛집 용인수제버거집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