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나의여행기 > 포천 허브아일랜드 : 힐링도 하고, 체험도 하고

나의여행기

포천 허브아일랜드 : 힐링도 하고, 체험도 하고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포천여행을 가면서 가장 기대되었던 곳은 바로 포천 허브아일랜드였습니다. 

포천을 처음 방문하기 전 제 머릿속 공식은 포천 = 허브아일랜드 정도였답니다. 그만큼 기대가 되는 곳이었는데, 역시 실망시키지 않는 곳 이었어요.


 

허브아일랜드 전경 허브아일랜드 내 경관

 

 


포천 허브아일랜드에 대한 첫 인상은 완전, 동화속에 와 있는 듯한 기분이었어요. 동화 속 공주느낌 ;; ㅎ

그리고 생각보다 허브아일랜드 무척 넓더군요. 제가 다닌 곳은 일부정도이고.. 훨씬 넓어요 !

허브아일랜드 펜션에서 1박 숙박하시면서, 천천히 둘러보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왜냐하면 허브아일랜드 야경이 또 무척 아름다운거 아시죠?



▼ 포천 허브아일랜드 입장료 ▼

허브아일랜드 입장료 이미지출처 : 허브아일랜드 홈페이지
 
 

게다가 입장료도 이 정도에 성인기준 6,000원이면.. 저는 무척 저렴하다고 생각합니다. 

 

내부 꽃과 나무들

 

 


어딜가나 예쁜 식물들이 많았고, 어딜가나 허브 향기로 넘치는 그야말로 힐링공간이에요.

허브아일랜드의 관광 스팟은 아래와 같습니다.


-허브식물박물관&가게
-산타마을(당나귀체험)
-야외정원
-허브박물관
-베네치아
-추억의거리


허브식물박물관은 세계 최대, 국내 최대 규모의 허브실내식물원으로, 예쁜 허브와 화분을 사가길 수 있는 공간입니다.

산타마을은 잣나무숲으로 둘러싸인 깊은 산소에 위치하여, 일년 내내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나는 곳이여서 밤이면 무척 아름다워 지는 장소입니다.

지금은 라벤더축제로 온통 보랏빛으로 가득하죠.

그 외, 이탈리아 수상도시인 베네치아를 재현해 놓은 곳, 옛 추억이 생각나는 추억의 거리 등 볼거리가 넘쳐납니다.

 

 

허브체험관, 허브힐링센터 건물 건물 외관

 

 



그 중에서도 허브힐링센터는 “허브로 행복해지는 세상” 이며, 다양한 허브체험을 즐길 수 있는 곳 입니다. 


 

 

허브힐링센터 건물 앞 꽃들건물 내부에 꽃과 허브로 인테리어
 
 
 
 
 
허브힐링센터는 들어오자마자 향긋한 허브 향기와 함께, 작은 유럽을 떠올리게 하는 공간이었답니다. 

실내가 어쩜 그렇게 아기자기하게 잘 꾸며져있는지 – 구경하느라 시간 가는 줄 몰랐네요.


 

허브아일랜드 만들기 체험장

 

 

 


참, 지금 포천 허브아일랜드에서는 라벤더 힐링축제도 한창인거 아시나요?

3000평의 라벤더 밭이 보랏빛으로 물드는 라벤더 힐링축제가 시작되었습니다. 북해도를 가지 않아도, 가까운 포천에서 라벤더 힐링축제를 즐길 수 있어요 ! :)

라벤더 힐링축제는 8월 31일까지 진행되는데, 벌써부터 라벤더들이 지고 있어서.. 견뎌줄 지는 의문이네요.


 

만들 체험장 D.I.Y 표지판
 
 
 
 
허브아일랜드에 오면, 또 빠질 수 없는 것이 다양한 체험활동입니다.
석고방향제, 라벤더 베게 만들기 체험을 해보았어요 :)
 



만들기 체험을 하는 사람들

 

 

 


다 같이 열심히 만든 석고방향제는, 잘 굳혀서 집에 가져갔답니다.

화장실에 걸어두었는데, 선생님 말씀만 잘 듣는다면 생각보다 만들기가 쉽더라구요.




 

 

라벤더 베개를 만드는 모습

 

 



불면증에 좋다는 라벤더, 이 베개도 잘 만들어서 매일 밤 라벤더향을 맡으며 취침 – 뿌듯해요.

만들기 체험을 하고는, 하룻동안 고생한 발의 피곤을 풀어줄 허브족욕체험을 했답니다.



 

허브족욕체험 허브족욕체험 허브족욕체험 중 허브티를 든 모습

 

 


본인에게 제일 필요한 허브에센스 ? 를 한가지 씩 골라서 물에 넣고 허브족욕을 체험했습니다. 

찜질베개와 함께 족욕을 하였더니 하룻동안 쌓인 피곤이 사르르 녹는 기분, 마지막엔 간단한 마사지까지 해주십니다.

허브아일랜드는 그야말로 힐링여행이라는 말이 딱 맞아요. 그냥 허브아일랜드 내에서 가만히만 있어도 저절로 스트레스가 풀리는 기분


향긋한 차 까지 마셔주면 하루 피로 풀기 끝 :)
 
 



다과상
 
 
허브족욕체험을 하고 나왔더니 마련된 다과와 히비스커스 차로 더위도 날아가는 듯 했습니다.


포천 = 허브아일랜드 라는 제 머릿속의 공식은 여전히 깨지지 않을 것 같습니다 ㅎㅎ

 

허브아일랜드 홈페이지 바로가기

 

0 추천

TAG 포천가볼만한곳 포천여행 포천허브아일랜드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