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용인가볼만한곳 갤러리카페 닐리리갤러리 맘보카페

맛집여행기

용인가볼만한곳 갤러리카페 닐리리갤러리 맘보카페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IMG_6130-01

양지파인리조트 인근 카페 맛집 닐리리갤러리 맘보카페에 다녀왔습니다.

벌써 제가 닐리리갤러리 맘보카페를 알게된지 일년이 되었는데요

카페는 어느새 2주년을 맞고 있다고 합니다.

 

IMG_6101-01

카페 뒤 화단에 있던 화분들은 추운 날씨로 카페 안으로 들여놓으셨다고 합니다.

그 때문인지 카페 안이 더 아늑해진 느낌이더라구요

비 오는 날 더 운치 있는 맘보카페 단체석인 안 쪽 홀은 컬러링 동호회 회원들로 가득 차 있었는데요

저도 그 무리에 끼어 함께 색칠하며 놀고 싶더라구요

 

IMG_6127-01

닐리리갤러리 개관 2주년 기념전을 열고 있다는 사장님의 연락을 받고 총알같이 달려갔는데요

얼마 전까지 아이스 메뉴였던 저희 일행은

“사장님 우리 따뜻한 음료 주세요~”

 

IMG_6106-01

이른 아침부터 달렸더니 달달한 게 무척 당기는 날..

큼직한 무지개케익에 모두들 눈길이 가고 달콤 새콤한 레몬과 청귤에도 눈이 가고~

잠시 어떤 메뉴를 먹을까 행복한 고민을 해봅니다.

 

IMG_6102-01

어! 그러고 보니 갤러리와 카페 주인이시면서 화가이신 전창섭작가님의 그림이 걸려져 있던 그 자리에 그동안 보지 못했던 낯선 그림 한 점이 걸려 있더군요

이 그림은 이번 개관 2주년 기념 초대전에 전시 중인 박철환 작가님의 작품이라고 하는데요

이름 또한 낯설지 않다 싶었더니 지난여름 중견작가 5인 전에 전시되었던 작가님이라고 살짝 귀띔해 주시더군요

 

IMG_6100-01

메뉴를 주문해놓고는 뒤뜰로 나가보았습니다.

양지파인리조트 카페 맛집 닐리리갤러리 맘보카페 뒤뜰 엔 블루베리가 심어져 있었는데요

이른 봄부터 블루베리 익으면 꼭 먹으러 오라는 사장님이자 작가님의 말씀에도 뭐가 그리 바빴는지 한여름 이곳을 찾지 못했었네요
저는 내년에 맛보러 올께용~

 

IMG_6098-01

이곳도 가을색을 입고 있었는데요

화살나무 새순은 데쳐서 나물로 먹는다고 합니다.

빨간 열매가 인상적이라 요것이 약용으로 쓰이나 싶었더니 줄기가 다방면에 효능이 있다고 하네요

 

IMG_6109-01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에서 보이는 유리 칸막이 저 너머의 그림들

처음 이곳을 찾았을 때 가득 전시되어 있던 카페 안주인이신 김성지작가님의 그림들은 어느새 주인을 만났는지 빈자리가 곳곳에 눈에 띄는데요

지난 전시에서 만났던 페트라 오 작가님의 그림도 함께 전시되어 있었습니다.

 

이곳이 중심이 되어 작가님들을 만나고 그것이 인연이 되어 SNS에서도 꾸준히 활동하고 있는 모습을 보면서 정말 가까운 지인이 잘 나가는 모습처럼 저도 덩달아 좋아서 좋아요를 누르곤 하는데요

처음 이곳을 찾았을 때만 해도 제가 이렇게 오래도록 아지트로 삼을지 생각조차 못했었답니다.

 

2~3주마다 바뀌는 전시에 다양한 화법의 작가님들의 작품을 만나고

따뜻한 차 한 잔과 함께 작가님들의 그림 이야기며 사는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 그곳이 닐리리갤러리 맘보카페입니다.

 

 

IMG_6114-01

처음 이곳을 찾았을 때만 해도 빈 공간이 더 많았던 전시 팸플릿을 붙여놓는 이곳은 이제 오래된 전시는 떼어야 할 만큼 가득 차 있는데요

자주 오지는 못했지만 낯익은 작가님들의 이름을 손꼽을 순 있겠네요

 

바쁜 일상 속에서 들었던 전민경 작가님의 인문학 강좌는 그동안 몰랐던 미술의 세계에 푹~ 빠져 보낼 수 있는 아주 뜻깊은 시간이었는데요

좋은 강좌 열어주셔서 감사하다는 말 제가 했는지 모르겠네요

 

IMG_6117-01

제가 여름에 열린 중견작가 5인 전에는 오지 못했지만 한눈에 아~ 이 그림 했던 화병 속 목련입니다.

사진이라고 해도 믿을 수 있을만한 그림의 작가분은 검색해보니 그동안 다수의 개인전과 초대전을 치른 사실주의 화가라고 하는데요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 및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200여 회의 개인전과 단체전을 여셨다고 합니다.

이제는 대한민국 미술 대전 심사를 하실 정도의 중년 작가분이라고 하는데요

 

이른 봄추위를 뚫고 하얗게 피어나는 목력을 너무나 사실적으로 그려주셔서 그 봄 목련을 만난듯한 설렘을 갖게 하는 작품입니다.

 

IMG_6122-01

작가님의 작품은 빛을 너무나 잘 표현한 작품이었습니다.

그림은 잘 모르지만 저 또한 사진을 찍을 때 빛의 중요성을 잘 알기에 작가님의 작품 하나하나에 눈길이 갈 수밖에 없었는데요

 

IMG_6124-01

 

IMG_6125-01

안쪽에 살포시 숨어있는 연꽃 그림 가까이서 자세히 보고 싶지 않으세요?

위치도 2층 창가 자리에 꼭꼭 숨겨놓으셨는데요

그림은 멀리서 보아도 아름답지만

가까이서 작가님의 붓 터치 하나하나를 살펴보는 맛도 갤러리를 찾는 관람객들이 즐겨 하는 그림 감상입니다.

 

 

IMG_6127-01

IMG_6130-01

어떤 작품이든 그 작품 앞에 1분 이상 서 있게 만드는 마력을 갖은 박철환 작가님의 작품입니다.

매우 인상적이기에 혹시나 작가님에게 실례가 되는 건 아닌지 싶어 하면서도 가까이서 한 장을 찍어왔습니다.

 

IMG_6131-01

사진을 아니~ 그림을 가까이서 들여다보며 어쩌면 이런 붓의 터치로 파도의 모습을 그려낼 수 있을까 싶더군요

 

IMG_6135-01

잠시 파도를 보고 강원도로 달려가고 싶은 마음을 억누르기 위해 2층 테라스로 나가보았습니다.

마당이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게 가을색 짙어진 맘보카페도 곧 겨울이 오겠구나 싶었는데요

 

아이랑 함께했다면 뒷마당에 가지런히 깔아놓은 대리석에 깡충깡충 뛰어다니는 모습을 상상하게 되더군요

지난여름 앞 테라스에서 투호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간 저희 아이는 종종 카페에 언제 가냐고 묻곤 하는데요

요즘 저보다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기에 쉬~ 약속할 수 없어 미안할 뿐입니다.

 

IMG_6154-01

이젠 달달한 시간

진한 감기를 앓고 난 두 분은 허니 진저 차와 유자차를 저는 새콤한 오미자차로 위층 갤러리에서의 여운을 이기지 못하고 그림에 대한 이야기를 이어갔습니다.

 

IMG_6162-01

 

IMG_6166-01

무지개케익의 맛이 정말 궁금했다는 지인분은 냉큼 케익 한 조각을 떼어내 입안으로 가져가시는데요

상상했던 그 맛이던가요?

피곤함에 달달한 게 무척 땡겼다는데요

 

그렇게 이어진 우리들의 수다는 토마토비프피자와 무지개케익, 레드벨벳케잌까지 말끔하게 먹어치우고는 옆테이블에서 주신 간식까지 흡입하고서야 자리를 털고 일어설 수 있었습니다.

 

IMG_6101-01

IMG_6103-01

그동안 어렵게만 느껴졌던 그림을 조금은 쉽고 편하게 관람할 수 있는 공간과 달달함으로 무장한 양지파인리조트 인근 카페 맛집 닐리리갤러리 맘보카페

앞으로도 저의 당보충은 맘보카페에서~

 

IMG_6105-01

닐리리 갤러리 맘보카페 주소 :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 식송로 124번길 29

전화번호 031-337-2429

연중무휴입니다.

대중교통은 마을 초입까지는 용인버스터미널에서 출발하는 3번, 103번 버스가 있구요

식금리 마을회관까지 오는 버스는 97번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0 추천

TAG 갤러리카페 용인가볼만한곳 용인갤러리 용인맛집 용인여행 용인카페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