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나의여행기 > 경기도 양평 가볼만한 곳 – 송백수목원 둘레길, 청계산 내려다보며 걷는 산길

나의여행기

경기도 양평 가볼만한 곳 – 송백수목원 둘레길, 청계산 내려다보며 걷는 산길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청계산 둘레길/수목원 둘레길

양평 청계산(656m) 중턱 65만평 부지에 조성된 복합문화공간 오르다온.

한옥 송백당과 송백수목원, 펜션, 몬트빈까페 등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오르다온은 산을 오른다는 의미의 오르다와 모든 것이 모여든다는 다 온다의 합성어입니다.

송백수목원 산을 오르며 건강과 행복을 찾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지은 이름이라고 하네요.

대표 부부께서 2000년부터 조성하기 시작하여 17년의 긴 시간이 흘렀지요.

이제 조금씩 틀을 갖추어 일반인에게 수목원을 개방(현재 입장료 무료)하고

펜션과 까페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지난 11월초, 오르다온내 송백수목원을 둘러보았습니다.

수목원은 식물원과 허브 화원, 대나무숲, 열대식물 죤과

청계산 둘레길로 구성되어 있는데요,

항아리와 화초류로 아기자기하게 꾸며놓은 길을 지나 식물원으로 먼저 갑니다.

 ​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흐린 안개사이 눈 앞 풍경이 곱네요.

난쟁이 코스모스가 땅바닥에서 꽃을 피웠습니다.

보통 코스모스보다 키가 훨씬 작다고 난쟁이라는 이름이 붙었나 봅니다.

흔한 코스모스지만 키가 작으니 너무 앙증맞네요.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따스한 식물원에 갖가지 꽃이 피었습니다.

싱그러운 초록 잎 식물들이 무성하네요.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또다른 온실에선 대나무가 자라고 있네요. ​

대나무숲에 아기 판다도 살고 있습니다.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열대식물 온실까지 보고 수목원을 올라갑니다.

늦가을 산길에 분홍빛 꽃이 제철인듯 만개했네요.

가우라(바늘꽃)로 원산지가 미국이라고 합니다.

보통 여름부터 가을까지 피는데 겨울에도 늦게까지 피어서 산길을 밝힌다고 하네요. 

낙엽지는 나무아래 활짝 핀 꽃들이라니, 

환상의 숲입니다.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어린 아이와 왔다면 수목원이 동물원으로 변신합니다.

기린 가족도 살고요,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판다 가족도 무리지어 삽니다.

식물위주 수목원이 아이들에게 심심할 수 있는데

송백수목원에선 다양한 동물 조형과 시설물이 있어 심심치 않습니다.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송백수목원의 자랑, 둘레길을 걷습니다.

총 2.4km, 대략 1시간 30분 걸리는데요,

산중 둘레길 9곳에 쉼터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빨간 전화부스가 서있는 입구를 지나 산속으로 들어갑니다.

공중전화는 사용할 수는 없고요,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바스락바스락 조용한 산길에 낙엽밟는 소리가 퍼집니다.

이제 곧 겨울이 찾아오겠지요.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새들이 살기 좋게 새집도 나무 높이 달았습니다.

기자단을 인솔하신 대표께서 새집을 설치하니 숲에 사는 새가 늘었다고 하시네요.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정상이 다가오자 발아래 수목원 잔경이 한 눈에 보이네요.

기자들과 이야기하며 걷다보니 1시간이 훌쩍 지나가네요.

자연과 함께 하는 시간은 대체로 빨리 지나가지요.

​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양평 송백수목원 둘레길

안개낀 시야가 아쉽긴 하지만 겹쳐진 산자락이  수묵화같습니다.

정상 전망대에서 여유롭게 산아래 풍경을 즐기고요,

잠시 나무 의자에 앉아 곧 사라질 가을을 음미합니다.

쌀쌀한 날씨에도 둘레길을 걸으니 땀이 나네요.​

청계산 송백수목원 둘레길에서 깊어가는 가을의 정취를 흠뻑 누렸습니다.      

양평 송백수목원 

경기도 양평군 서종면 서후리 529-34.(송골길 233번지)

T.031-772-6390

 

http://www.ordaon.com/bbs/page.php?hid=intro

 

 

0 추천

shepro1 프로필 이미지

작성자

사계절 아름다운 경기도, 맛집도 많지요. 토박이는 아니지만, 30년 경기도 주민의 경기도 이야기


TAG 송백수목원 둘레길 수목원 둘레길 청계산 둘레길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