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분당맛집 산골밥상 봄 봄

맛집여행기

분당맛집 산골밥상 봄 봄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살면서 친구들에게 가장 듣기 좋은 말 “밥 먹자!”

그런 듣기 좋은 말을 듣고 점식식사 약속을 하고 찾아간 곳 분당맛집 산골밥상 봄봄

한정식 (76)

상호 이름도 정겹게 ‘봄봄’ 겨울이 시작 된지 얼마 안 되어 벌써 봄을 맞이하는 건가?

아니 내가 좋아하는 산채나물들이 있는 걸까? 정자역 6분출구에서 걸어서 5분정도 거리

바로 앞에는 백현 중학교가 위치하고 있었다.

앞에는 카페도 있어 식사 후 이야기하기에 꽤 괜찮은 곳 같다.

 

한정식 (58)

봄봄 내부로 들어가니 화사한 봄 분위기가 연출되어 있었다.

지인의 표현을 빌리자면 이곳 ‘봄봄’ 대표는 플로리스트란다…

꽃처럼 아름답고 마음씨도 고울 것 같어…

 

한정식 (61)

1층에는 손님들로 가득차 있어 지층으로 내려갔다.

온아한 분위기에 봄이 벌써 오는 느낌이랄까?

벌써 입소문이 났는지…점심식사를 하는 분들도 꽤 많이 자리하고 있었다.

평소 꽃을 좋아하지만…집안 곳곳에 꽂아 두지 못하는 마음을 잠시 달래본다.

 

한정식 (41)

강원도 산지에서 공수해 오는 산채나물과 곤드레 돌솥밥이 맛있는 곳이란다.

단둘이 오붓하게 식사하자니 기분도 좋게 더 가까워진 느낌이랄까?

우리가 식사하는 것은 1인 15,000원 밥상이란다.

소담스럽고…깔끔하니 부족하지도, 넘치지도 않는 밥상 차림이다.

메인이라 할 수 있는 곤드레 돌솥밥, 된장찌개, 기본 육찬, 도토리묵무침, 보쌈, 우영샐러드 삼색전…등등

거기다 미니 꽃병까지 있어 마음이 흡족했던 날이었다.

 

한정식 (9)

 

한정식 (55)

밀전병, 파래 전, 비트 전 삼색 전류어 정성이 묻어 있는 것 같어

밀전병 내용물은 김치에 다진 소를 넣어 식감도 좋았다.

본디 한정식은 손맛이 반이상이라 했던가?

넘치지 않을 정도의 맛을 내고 있는 물리지 않는 밥상이다.

한정식 (10)

 

한정식 (12)

부드러운 우엉 소스를 넣어 부드러운 식감을 더해주는 샐러드 겨울철 별미 묵무침~

깻잎과 함께 조화로운 향기를 더해 준다.

 

한정식 (29)

오래전 강원도 산간 지방에서는 산후 조리 음식으로 먹기도 했다고 하니

그 부드러움이란 당연 있었을 것이다.

향기가 없는 것이 특징이지만,

이 나물에는 단백질, 칼슘, 비타민 A등의 풍부한 영양분이 있어

강원도에서 뿐 아니라 전국에서도 선호하는 것이 되었는데

이 곤드레가 화전민의 춘궁기 구황음식과 사찰음식으로 시작되었다고

아니 춘궁기 구황음식도 아무 음식이나 되는 것이 아니라

첫 째 많이 먹어도 탈이 나지 않아야 하며

둘째 기본적 영양이 있어 못 먹오 몸이 퉁퉁 뭇고 얼굴이 노래지는 부황기를 없애주는 것이

구황음식이라 부른다고 한다.

이처럼 영양면에서 안전성과 우수성이 있어 곤드레 나물밥이 인기가 있는 것이 아닌가 싶다.

 

한정식 (48)

이 곤드레 나물밥을 맛있게 먹으려면 어떻게 하면 될까?

돌솥에서 밥을 덜지 말고 양념장을 3스픈 정도 넣어 돌솥에서 직접 비벼 드신 후

누룽지를 긁어 맛보는 것이 가장 맛있게 먹는 방법이란다.

예전에는 어느 곳에서 맛볼 때는 밥을 뜨고 그곳에 뜨거운 물을 넣어 숭늉을 만들어 맛보았는데 그렇구나!

이렇게 맛보면 되는거였네

 

한정식 (37)

구수한 된장찌개가 금상첨화인 것 같다.

한정식 (34)

두부조림

 

 

한정식 (38)

 

한정식 (53)

삼합까지 있으니 두말 하면 잔소리가 될 것 같다…

곰싹인 것 처럼 맛있는 더덕무침과 장아찌가 한조를 이뤄 맛을 내고 있었다.

강원도 산간에서 공수해 오는 산나물 덕분에 입이 즐거운 날이었다.

봄봄의 대표 솥밥은 세 가지로 곤드레나물밥, 해물전복솥밥, 찹쌀무우굴밥 등이 있다고 한다.

다음 달에는 나 역시 나와 가까운 지인에게 이곳의 맛을 함께하고파진다.

12월에는 ‘밥 먹자!!’라는 이야기를 몇 번 들을 수 있을까?

난, 나의 지인들에게 몇 번 이 단어를 되풀이 할 수 있을까? 겨울이다! 곧 12월의 시작이다.

그간에 고마운 지인들과 같이 밥을 많이 먹어야겠다.

식사 가능시간 : 11 : 00~22 : 00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82-1번지

031-719-6688

 

 

 

 

0 추천

TAG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