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수원 맛집] 알만한 사람만 가는 숨겨진 생등심구이와 스테이크

맛집여행기

[수원 맛집] 알만한 사람만 가는 숨겨진 생등심구이와 스테이크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대도식당의 간판과 가게의 내부 그리고 음식들의 모습

수원의 알만한 사람만 가는 숨겨진 생등심구이 전문점 ‘대도식당
수원의 숨겨진 맛집이라는 정보를  입수하고 대도식당을 찾았다. 수원이 갈비로 유명한건 대부분 알고 있는 사실이지만, 대도식당은 이중에서도 알만한 사람들 사이에 입소문이 자자한 식당이다.  42번 국도 남부경찰서 부근의 도로를 끼고 있다.   리모델링한 식당은 여느 갈비집 못지않게 깔끔한 분위기를 자랑한다.  생등심을 주문하면 큼직큼직하게 썰은 버섯과 양파, 야채가 함께 나온다.  고기를 먹고 나면 빠질 수 없는 것이 볶음밥과 대도식당만의 특별메뉴 된장국밥이다.
대도식당(생등심 전문) / 수원시 영통구 매탄동 1197-5/ 031-212-2120, 212-3120 / 빠뜨리면 서운한 볶음밥, 된장국밥, 열무국수

첫번째 사진부터 시계방향으로 고기의 모습 / 불판 위에서 구워지는 모습 / 밑반찬들의 모습

아주대병원앞 맛있는 의정부부대찌개 스테이크
아주대학교병원 정문에서 아주약국으로 오면 아주약국을 우회전 옆골목으로 들어가 주차하고 지하로 내려가면 식당이 있다. 아는 사람만 찾아 갈 수 있을 정도로 초행길에 찾을려면 예상밖의 곳이라 헷갈릴수 있는 곳이다. 이름은 어울리지 않게 부대찌개지만 이곳을 찾는 사람들은 대부분 스테이크를 먹으러 온다. 웬만한 패밀리 식당의 스테이크와는 차원이 다르다.

두툼한 두 덩어리의 소고기를 뒤집어 살짝 익으면 먹기좋은 크기로 가위로 큼직하게 썰어 익혀 먹는 맞이 그만이다.  양파, 파프리카, 호박고구마, 통마늘도 큼직 큼직 먹음직스럽게 후라이팬에 가득이다.  커다란 새우까지 자르고 나면 조금 후에 소스에 찍어 먹으면 된다.  스테이크소스와 머스타드소스중에 골라 먹으면 된다.  밑반찬은 많이 나오지 않는다.  스테이크의 육질과 큼직한 야채들이 내는 맛을 즐기면 된다.

1 추천

TAG 대도식당 생등심구이 수원맛집 수원시 스테이크 의정부부대찌개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