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경기도 여주 가볼만한곳 – 봉황막국수, 유명한 이웃집에 비해 결코 밀리지 않는 맛

맛집여행기

경기도 여주 가볼만한곳 – 봉황막국수, 유명한 이웃집에 비해 결코 밀리지 않는 맛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경기도 여주 가볼만한곳 / 맛집 / 막국수 / 남한강

 

메밀가루에 전분을 섞은 면에 달콤새콤한 육수로 말아먹는 막국수.

메밀 주산지인 강원도가 고향이라지만 이젠 전국 어디서나 쉽게 맛볼 수 있지요.

그중 막국수 맛있기로 유명한 막국수촌이 경기도 여주군에 있습니다.

더운 여름, 시원한 막국수 한 그릇하러 길을 떠납니다.

봉황막국수 외관의 모습

경기도 여주군 대신면 천서리와 금사면 이포리를 잇는 이포대교 37번 국도(여주∼양평간)남한강 이포보근처에 큰 막국수집이 10여 곳 있지요.

남한강 자전거길이 생기고 자전거 타는 동호회원들이며 이포보 관광객이 워낙 몰립니다.

여러 식당가운데 유명세가 덜한 봉황막국수에 들렀습니다.

다른 식당은 휴일이면 번호표 들고 30여 분씩 기다려야 하는데 이 집은 바로 식사할 수 있습니다.

30여 년전부터 이 일대에 막국수촌이 형성되었다는데 남한강너머가 강원도인 지리적 영향을 받지 않았을까 싶네요.

봉황막국수 메뉴의 모습, 비빔막국수 5000, 물막국수 5000, 편육 12000, 막거리 3000, 소주 3000, 맥주 3000, 음료수 1000

근처 여느 막국수집처럼 메뉴는 단출합니다.

비빔막국수와 물막국수, 돼지고기 편육이 전부입니다.

뜨거운 약수를 컵에 따르는 모습

종류별로 주문합니다.

뜨거운 육수를 한 주전자 가득 주시네요.

막국수와 편육이 국물요리가 아니니 따뜻한 육수로 먼저 속을 데워주면 속이 편할 것 같네요.

후추향이 나는 육수는 사골에 여러가지 야채 등을 고아 우려낸 물입니다.

호호 불면서 육수로 입맛을 돋웁니다. 약간 짭짤하니 간이 되어 있네요.

찬으로 나온 백김치의 모습

백김치가 찬으로 나오네요.

아삭하면서 깊은 맛이 납니다.

길쭉하게 썬 무에 깍두기 양념을 한 반찬의 모습

무를 길쭉하게 썰어 깍두기 양념을 했네요.

무말랭이마냥 일반 깍두기무보다는 좀더 꼬들거립니다.

살얼음이 낀 물막국수의 모습

살얼음이 살짝 낀 시원한 물막국수.

오이채와 무채, 계란위로 통깨를 솔솔 뿌렸네요.

메밀가루 면발색이 꽤 진하네요.

참깨가 동동 띄어져 있는 물막국수의 모습

매콤한 양념을 풀어 맛을 봅니다.

원래 꿩고기 삶은 물에 동치미국물을 섞어 막국수 육수로 했다지요.

지금은 꿩고기대신 양지 삶은 물이나 다른 고기를 이용했을 것으로 추측합니다.

국물이 시원하고 구수하면서 달콤한 맛도 나네요.

면발이 쫄깃합니다.

비빔막국수의 모습

비빔막국수엔 오이채와 무채위로 김가루를 듬뿍 올렸네요.

매콤, 달콤한 양념에 슥슥 비빕니다.

취향에 따라 식초나 겨자를 첨가해도 되지요.

이 동네 여러 곳에서 막국수를 먹었지만 다른 지역 냉면이나 막국수보다 여주쪽 비빔양념이 좀더 맵네요.

메밀은 요즘 건강식품으로도 알려졌지요.

메밀의 루틴 성분이 뇌졸중과 동맥경화를 예방하고 고혈압과 당뇨병에도 효능이 있다고 합니다.

가지런히 담겨 있는 편육의 모습

편육이 마지막으로 나왔습니다.

돼지고기 삼겹살부위를 삶아 기름기를 쫙 뺐기에 몸에도 좋지요.

육류의 단백질엔 뇌 발달에 필요한 필수아미노산이 들어있어 가끔 섭취해야한다고 합니다.

삶아 먹는 수육이 육류 섭취에 가장 좋은 방식이랍니다.

몸에 안좋은 기름은 빼고 섭취하니까요.

한창 공부하는 수험생이나 학생들은 두뇌 에너지원인 육류를 보충해야 합니다.

상에 놓여 있는 편육과 새우젓 그리고 백김치의 모습

편육 두께도 도톰하네요.

고추가루 양념한 새우젓에 찍어 백김치에 쌈싸먹으니 고소하면서 개운합니다.

고기 잡내도 나지 않고 육질이 부드러워 어르신들 드시기에도 좋습니다.

편육이며 백김치며 막국수 하나하나 훌륭합니다.

여주 막국수촌에서 봉황막국수는 처음 왔지만 이름이 알려진 이웃집과 맛에서 별 차이를 모르겠습니다.

주위를 둘러보니 막 밭에서 일하다 온 듯 동네 주민들이 많이 보입니다.

화려하고 비싼 음식은 아니지만 깔끔하게, 맛있게, 흡족하게 점심 식사했네요.

 

4대강 16개 보중 가장 아름답다는 이포보가 막국수촌 근처에 있지요.

이포보 서북방향 산을 30여 분 오르면 남한강과 이포보가 한 눈에 들어오는 파사산성이 있습니다.

이포보 전망대를 둘러보고 막국수 한 그릇, 휴일 나들이로 추천합니다.

봉황막국수 명함의 모습, 이해룡, 경기도 여주군 대신면 천서리 413-1(이포대교 앞), 예약문의 031-882-3369, Mobile 010-2710-1715

0 추천

TAG 봉황막국수 여주막국수 이포보 천서리막국수촌 파사산성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