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나의여행기 > 경기도 가평 가볼만한곳, 수려한 풍광의 북한강변

추천여행기

경기도 가평 가볼만한곳, 수려한 풍광의 북한강변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경기도 가평여행 / 북한강 / 북한강변

 

일상에 지쳤을때 아름다운 풍광을 보며 달리는 드라이브는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몸과 마음에 기분좋은 에너지의 충정이 되어주는 최고의 힐링이되곤 합니다. 그러한 여행의 맞춤여행지라면 신청평대교를 건너 363번 지방도를 타고 양수로로 이어지는 도로가 최고이지 아닐까 합니다. 북한강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수도권 최고의 드라이브로 코스로 알려진 그 길은 계절에 따라 천혜의 자연이 선사한 풍광이 이어지며 행복충전이 되어주곤합니다.

그러한 북한강변에서  이른 아침에 피어오르는 물안개의 환상적인 경관과 함께  호반에서  수상레저까지 함께하며 아주 즐거운 여행을 즐기었었습니다

 

사본 -일괄편집_IMG_8248

 

그러한 풍광을 만들어내는 북한강은 북한지역인 강원도 금강산 부근에서 발원하여 화천군과 인제를 지나 가평천에서 합쳐진 후 남이섬, 홍천강,청평호를 지나 양평군과 남양주시의 경계를 이루며 양수리에서 남한강과 만나게됩니다

깊어가는 가을날 새벽의 북한강은  명성 그대로의 환상적인 풍경을 선사합니다.

이름을 알 수 없는 강변 능선 아래로 펼쳐진 보일일듯 보이지 않는 북한강 너머로  아주 옛날 선비들이 선호했던 산수화의 모습이었습니다

 

 

사본 -일괄편집_IMG_8250

 

이른 아침 물안개에 쌓여서는 산과 호수, 하늘과 들판의 경계선이 모호해진 그 풍경은 누구나  강변에서 마주하고 싶은 몽환적인 풍경 그 자체입니다. 그래서는 방금 전 까지 무엇을 예상하고 생각했던지 모든것을 깡그리 잊은 채 어느결에 온 마음을 열어 그 풍경속에 빠져듭니다.

 

사본 -일괄편집_IMG_8259

 

선명하지 않은 모호함,  움직이지 않는 듯 아주 천천히 변화하는 풍경들 너머로 아침을 여는 새들이 지나가고 해가 떠오르면서 물위에 피어오르던 안개들이  하늘로 강 아래로 사라져가는 모습은 누구나 넋을 잃게 합니다.

 

사본 -일괄편집_IMG_8301

 

그러한 자연은 사람과 함께 어우러지면서 또 다른 풍경을 보여줍니다.

아름다운 것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그 아름다움을 즐기기위해 만들어낸 최소한의 인공의 모습으로  조금 더 수월하게 즐길 수 있도록하는 모습들입니다.

 

사본 -일괄편집_IMG_8266

 

또한 강이 있기에 자연의 선물이 만들어낸 호수에서의 레저를 즐길 수 있어 더욱 더 즐거운 여행코스이기도 합니다.

 

사본 -일괄편집_IMG_8279

사본 -일괄편집_IMG_8914

서울에서 1시간이면 찾아갈 수 있는 지역적 특성으로인해 가깝기에 더욱 기회가 없었던 1박의 즐거움은  북한강으로 떠오르는 여명에서 최고조에 이르렀습니다. 몽환적인 분위기안에서 하나하나  방울지는 물방울들 그리고 흐릿했던 풍경사이를 뚫고 나오던 한줄기 햇살은 단순한 강의 풍경을 넘어 마음속에서 ” 바로 이것이었어” 라고 오랜시간 동경해왔던 바램에 대한 해답이었음이 울려오기도 하였습니다.

 

사본 -일괄편집_IMG_8284

사본 -일괄편집_IMG_8311 사본 -일괄편집_IMG_8316

사본 -일괄편집_IMG_8319

북한강이 지나가는 길은 화천 – 춘천 – 가평- 남양주 – 양평까지 그 중 최고의 경관은 가평에서 남양주 양평으로 이어지는 국도, 그 길은 최고의 드라이브 코스의 명성을 넘어 지금은 자전거 여행길의 명소로도 거듭나고 있습니다. 차장 밖으로 획획 지나가는 속도보다는 천천히 패달을 밟으며 이 멋진 경관을 온전히 마주할 수 있기 때문인데요. 그래서는 언젠가 꼭 한번 도전해보고픈 여행법이기도 합니다. 사람냄새 가득한 마을이 있고 그 너머로 자연과 마주하는 길이  펼쳐져 있으니까요.

 

사본 -일괄편집_IMG_8299

 

그곳에서의 수상스키와 바나나보트등 여름레저의 최고의 명소는 늦은 가을 추운 날씨에도 멈추지가 않습니다.

차가운 강바람이 추위를 뚫고는 더욱 기분을 상쾌하게 만들어주는 또다른 매력이 있습니다.  바람에 머리가 날리고 코끝은 시려오지만 마음에 가득 차오르는 시원함은 그동안 콱 막혀있던 일상의 잔재들을 털어냅니다.

 

사본 -일괄편집_IMG_8858 사본 -일괄편집_IMG_8780

사본 -일괄편집_IMG_8789 사본 -일괄편집_IMG_8807

 

북한의 금강산에서 발원하여  양수리까지 291.3 km를 달려온 긴 강이 시원하게 펼쳐져있습니다.

사본 -일괄편집_IMG_8941

사본 -일괄편집_IMG_8967

 

 

길 지역을 달려온만큼  풍부한 수량과 물이 있기에 자연이 만들어낸 아름다움이 가득 담겨있어 더욱 아름다운 북한강변의 모습입니다.  1939년 청평댐이 들어선 이후 1965년 춘천댐까지 완공되며 나루터와 뱃길이 사라졌지만 그것을 대신하는 자연 그대로의 모습으로 남겨진 청정지역은 그 곳에 있을때면  모든 상념을 지워버리고  그곳을 지난 다음에는 그 아름다움의 가치가  오랜시간 깊이 각인되는 특별한 매력이 가득합 최고의 여행지였습니다.

 

 

사본 -일괄편집_IMG_9005

2014-11-30 18;00;37

 

0 추천

TAG 가평여행 경기관광공사 경기도 드라이브코스 북한강 북한강변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