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공감여행기 > [경기도/시흥시]관곡지 연꽃테마파크/우중연꽃/가시연꽃/부레옥잠/서울근교 가볼 만한 곳

추천여행기

[경기도/시흥시]관곡지 연꽃테마파크/우중연꽃/가시연꽃/부레옥잠/서울근교 가볼 만한 곳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2015.07.13 관곡지연꽃테마파크

여름날 비가 내리면 찾고 싶어지는 그곳-관곡지 연꽃테마파크

경기도 시흥시/우중 연꽃/가시연꽃/부레옥잠/서울근교 가볼 만한 곳

 

Photo travel stores2

계절별로 피고 지는 아름다운 꽃 여행지를 찾아다니지는 못한다. 그런데 일 년에 한 두 번은 꼭 찾게되는 곳이 있다.

 사진을 배우고 처음 카메라 들고 다녀왔던 곳이 바로 이곳 관곡지 연꽃테마파크였다. 첫정이 든 걸까.

수도권이라 집에서 멀지 않은 곳이기도 하고 고귀한 연꽃의 아름다움에 반해 이맘때쯤이면 꼭 한번은 다녀오고 싶어지는 곳이다.

_DSC5307
@관곡지 연꽃테마파크

비는 주룩주룩 내리고 일출을 볼 수 있는 것도 아닌데 그 새벽 빗길을 무엇에 끌려 달려갔는지

도착하니 겨우 어둠이 걷히고 하늘은 비구름으로 가득하다.

연꽃이 한창일 때라 평일이건 주말이건 가리지 않고 사람들로 넘쳐났을 곳인데 

비 내리는 이른 새벽이라 사람도 없고 아직 잠에서 깨어나지 않은 연밭은 고요하다.

_DSC5310
@여름날 비가 내리면 찾고 싶어지는 그 곳-경기도 시흥 연꽃테마파크

가늘 빗줄기에 휘~휘~ 바람마저 분다.

무성한 연잎 속에 한 송이 피어 있는 분홍 연꽃이 바람에 이리저리 흔들리며 꼭두새벽에 찾아온 방문객을 맞이해 준다.

_DSC5313

_DSC5350

 

_DSC5364
@우중 연꽃

금방이라도 또르르 물방울이 흘러 내릴 것만 같은 우중 연꽃의 청초함에 빠져든다. 

아직 입을 꼭 다물고 있는 연꽃 활짝 웃으며 아름다움을 뽐내는 연꽃 흐드러지게 피어 잎을 아래로 떨구고 있는 연꽃 그 중 어느 하나 아름답지 않은 모습이 없다.

셔터 한 번 누르는 사이 바람에 들고 있던 우산도 자꾸 날아갔지만,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연밭 사이를 누비고 다녔다.

_DSC5354
활짝 웃고 있는 분홍 연꽃

_DSC5374
흐드러지게 피어 잎을 아래로 떨구고 있는 분홍 연 

_DSC5389물방울 위로 떨어진 꽃잎 한 장 품고 있는 연잎의 아름다움도 그냥 지나칠 수 없다.

 

_DSC5393

_DSC5408
@연꽃의 상징

연꽃은 진흙 속에서 아름답게 피어나는 것과 세속의 번뇌 속에서 깨달음이 나타나는 것을 비유하는 의미로 불교의 상징으로 여겨져 다양한 불교 유물에 장식되었다.

그러나 연꽃은 세계 각지에서 자생하는 식물로 불교 발생 이전부터 이집트 중국 인도 등에서 건축물이나 미술품 장식 무늬로 널리 사용되어 왔다고 한다.

유교에서도 연꽃은 군자의 청빈과 고고함에 비유하였고 도교에서는 신령스러운 꽃으로 받아들였다.

 

_DSC5430

_DSC5432

_DSC5439

화려한 자색으로 피어난 가시연꽃

 

_DSC5451

_DSC5455
@관곡지 연꽃테마파크

관곡지는 조선전기 평소 농학 발전에 대해 깊은 연구와 관심을 기울였던 농학자 강희맹 선생이 명나라에서 채취해 온 연꽃 씨를 지금의 시흥시 하중동의 작은 연못에 재배 한것을 시초로 2005년 연꽃테마파크로 조성해 현재에 이르며 연꽃과 더불어 수생식물은 물론 습지에서 살아가고 있는 다양한 생물들을 만나 볼 수 있는 곳이다.

연밭 사이로 난 길을 따라 다양한 연꽃과 눈 맞추며 산책하기도 좋고 아이들 데리고 생태체험 나들이 하기에도 좋은 곳이다.

 

_DSC5483

 

_DSC5458

 

_DSC5465
관곡지 연꽃테마파크

연꽃은 7월 초순부터 피기 시작해 7월 말경에 절정을 이루며 10월 초순까지 감상할 수 있어 비교적 오랫동안 볼 수 있는 꽃이다.

오전에 활짝 피고 오후에는 꽃잎이 오므라지기 때문에 아침 9시부터 오후 2시 사이가 감상하기에 좋은 시간이다.

이곳은 연꽃이 한창일 때 밤에만 피어나는 빅토리아 연꽃을 볼 수 있는 몇 안 되는 곳 중 한 곳으로

빅토리아 연꽃의 대관식을 보기 위해 수많은 사진가가 밤잠을 설치며 찾는 곳이기도 하다.

_DSC5481

 

 

_DSC5487

_DSC5507

_DSC5513

 

_DSC5520

부레옥잠에 이렇게 곱게 꽃이 활짝 피어 있다.

_DSC5521

 

 

_DSC5524

_DSC5542
관곡지 연꽃테마파크

비는 온종일 내렸다. 아침이 되자 우산을 들고 우중 연꽃을 만나러 오는 사람들이 하나둘 늘어나고 있다.

노란 연밥을 들어내고 활짝 웃는 꽃잎 위로 물방울이 흘러내리는 곱디고운 분홍연꽃의 싱그러움을 품고 돌아오는 길은

비 내리는 날의 낭만 드라이브가 된다. 

 

_DSC5547

_DSC5488
우중 연꽃의 아름다움

시흥 관곡지 연꽃테마파크는 양평 세미원과 함께 수도권에서 여름에 피어나는 고귀한 꽃을 만날 수 있는 대표적인 연꽃단지이다.

 

여행지정보및찾아가기-1

찾아가기

 대중교통

*시내버스 61. 63. 3200

버스 또는 전철로 찾아가는 길 상세안내☞http://lotus.siheung.go.kr/park/location.do

자가용

 외각순환도로 : 목감 IC ⇒ 시흥시청 방향 ⇒ 물왕저수지 ⇒ 수겸주유소(우회전) ⇒ 연꽃테마파크 이정표안내
시흥 IC ⇒ 시흥시청 방향 ⇒ 신천동 ⇒ 포동 ⇒ 연꽃테마파크 이정표안내

영동고속도로 : 서안산 IC ⇒ 시청방향 ⇒ 연꽃테마파크 이정표안내

제2경인고속도로 : 시흥 IC ⇒ 월곷 방향 ⇒ 시흥시청 ⇒ 목감 방향 ⇒ 연꽃테마파크 이정표안내

제3경인고속도로 : 연성 IC ⇒ 부천 방향 ⇒ 연꽃테마파크 이정표안내

 개방시간 연중무휴/입장료 무료/주차 무료 (연꽃테마파크 입구 차로변)

* 시흥문화관광http://www.siheung.go.kr/culture

*경기도 시흥시 관곡지로 139(하중동) 연꽃테마파크/☎031-310-6223

0 추천

TAG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