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기관광공사 > 공지사항 > 언론보도 > 도라산 철길에 통일의 염원 수놓다!

언론보도

도라산 철길에 통일의 염원 수놓다!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도라산 철길에 통일의 염원 수놓다!

– 도라산권 테마여행길에 작품전시, 조형물에 통일메시지 적기 체험 진행 –



파주 도라산역 철길에 통일의 염원을 담은 메시지가 걸렸다.

 

경기관광공사(사장 홍승표, 이하 공사)는 지난 14일 쌩쌩무지개기자단 45명, 경기창작센터 작가 2명과 함께 <경기도 파주 도라산권 테마여행길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도라산역~평양역을 테마로 조성된 민통선 내 경의선 철길 일부 구간에 경기창작센터 입주작가들의 작품을 전시하고, 학생‧일반인 참가자가 나비 조형물과 돌에 통일염원의 메시지를 담아 철책에 설치하는 체험 등으로 구성됐다.

 

쌩쌩무지개기자단은 다문화가정 초등학생 3~6학년 어린이들로 구성된 기자단으로 국내 최초 어린이가 만드는 온오프라인 매체 ‘쌩쌩뉴스’를 발행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전시된 날아라(양준식), 염원의 스톤(박준식), 도라산 평화의 움직임(이기일), 정전시계-안녕하세요(정기현)등 작품들은 역사적 아픔을 담고 있는 파주 DMZ 일원에 통일의 희망과 의미를 살렸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쌩쌩무지개기자단의 한 어린이는 “6.25 전쟁으로 인해 공격을 받아 멈춰선 증기기관차와 무너진 다리를 보고 남과 북이 겪은 아픈 역사를 생각해보니 마음이 아팠고, 하루 빨리 통일이 되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공사 관계자는 “공사는 파주 DMZ 생태관광프로그램 발굴을 위해 DMZ지역의 생태, 역사, 문화자원의 특징에 따라 도라산권 테마여행길을 선정했다”며, “도라산권 테마여행길은 앞으로 DMZ 열차, 도라산평화공원 등 다양한 안보자원과 연계한 예술․문화의 복합 공간으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쌩쌩무지개기자단 평화 조형물 2 조형물을 꾸미는 어린이 평화 조형물

0 추천

TAG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담당부서 : 홍보사업팀| 담당자 : ggitour| 전화번호 : 031-259-4700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