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수원 인계동 맛집 나혜석 거리 숯불닭갈비

맛집여행기

수원 인계동 맛집 나혜석 거리 숯불닭갈비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수원 인계동 나혜석 거리

수원 인계동 나혜석 거리에 맛집이 많아 늘 사람들로 붐빈다.

주변에 있는 효원공원을 산책을 즐긴 뒤 사람 많은 곳 중에서 먹고 싶은 숯불닭갈비의 고소한 냄새에 이끌려

자리를 잡았다.  금요일 저녁 시간이면 줄을 서서 기다려야 할 것 처럼 사람이 많은 곳이다

나헤석 거리 중간 지점에 위치한다

 

숯불닭갈비의 메뉴판

3명이 마늘간장 2개  22,000원,  매운 닭발 1개 12,000원 먹은 날이다

소금숯불 닭갈비도 맛있다고 하여 다음에 방문하면 주문해 보고 싶다

 

마늘간장 닭갈비 상차림

마늘간장 2인분 주문했는데 맛도 있고 양도 적은 것 같지 않아 마음에 들었다

떡과 야채 샐러드까지 나와  밥 없이도 든든하게 먹은 것 같다.

 

 

초벌로 구워진 마늘간장 닭갈비

초벌로 구워진 마늘간장 닭갈비가 먹음직스러워 굽기도 전에 침을 삼키게 된다

 

먹기 좋게 잘라진 닭갈비

 

초벌구이 된 것을 “닭갈비 맛있게 굽는법” 관한 설명이 자세히 나와 있지만

일하시는 분이 먹기 좋도록 잘라서 구워 주었다

껍데기가 밑으로 향하게 석쇠에 올려 불체 닿는 살 부분이 타지 않도록 자주 뒤집어준다

먹기좋게 잘라서 석쇠 사이드에 놓고 먹을 만큼만 석쇠 중간에서 맛있게 굽는다

잘 구워지면 소스, 야채와 함께 먹는다

 

소세지처럼 생긴 떡들

닭갈비 옆으로 소세지처럼 보이는 것은 떡이다.

쫀득하여 추가로 더 구워먹고 싶었는데 이것저것 먹다보니 어느새 배가 불러 다음 기회로 미루었다

 

 

매콤한 소스에 찍은 닭갈비

매콤한 소스는 닭갈비 맛을 한층 돋보이게 해 주어  추가로 더 리필했다

 

 

상추쌈

소스와 그냥 먹어도 맛이 있지만 건강을 위해 파채, 마늘 등과 쌈을 싸 먹어도 맛있다

 

 

야채로 만든 찬들

파채, 쌈무, 피클, 쌈장, 동치미 등이 나온다.  무엇보다 다양한 야채가 보이는 샐러드가 마음에 들었다.

아삭한 야채와 어우러진 간장 소스가 입에 착 감기게 한다.

반찬 하나하나 입에 맞으면 메인메뉴  맛을 기대하게 만든다

반찬은 셀프로 맘껏 가져다 먹을 수 있다.

아삭한 오이피클

아삭한 오이피클도 더 가져다 먹게 만드는 매력적인 맛이다

 

 

매운 닭발구이
매운 닭발구이는 “맵다” 고 하면서도 입에 넣게 만든다

그냥 먹을 수도 있지만 숯불에 구워 파채와 먹으니 더 맛있다

기름에 구워먹는 마늘

마늘을 기름과 함께 숯불에 구워 먹는 맛도 챙겼다

그냥 먹는 것보다 고소하고 매운맛이 없어 많이 먹게 된다

 

반찬 셀프 코너

반찬은 셀프로 맘껏 가져다 먹을 수 있다.
배가 불러 밥은 포기했지만 소고기 된장찌개도  있다

춘천명물 숯불 닭갈비를 수원 인계동 나혜석거리에서 맛있게 먹은 날이다.

근처에 효원공원과 백화점 그리고 극장도 있어 수원 데이트 코스로 인기가 좋은 곳이다

 

0 추천

TAG 수원 인계동 맛집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