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경기도 여주 가볼만한곳 – 여주쌀로 뜸들인 돌솥밥

맛집여행기

경기도 여주 가볼만한곳 – 여주쌀로 뜸들인 돌솥밥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돌솥밥

돌솥밥

파머스 마켓

파머스 마켓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에서 저렴한 상품구매를 완료하고 나면 뭔가 든든하게 먹고싶은 생각에 안내도를 찾아서

푸드코트 또는 식당가를 찾게 될 것입니다. 자차로 이동하여 여주까지 왔으니 여주쌀밥 맛보고 가야한다며 부지런히

주차장으로 향하는 고객들도 있을텐데요. 프리미엄 아울렛 웨스트 가장 높은 곳에 조성된 여주 퍼블릿마켓 구역 내에

파머스마켓이라는 식당가가 있습니다. 입점된 식당은 세 곳이지만 이곳에서 여주쌀로 맛있게 지은 밥을 맛볼 수 있습니다.

특이하게도 밥만 주문하는 곳을 별도로 마련되어 있습니다.

식당 내부

식당 내부

테이블을 중심으로 일반좌식, 온돌식좌식으로 꾸며져 있었는데 최근에 문을 열어서 매장 내부는 깨끗합니다.

돌솥밥

돌솥밥

밥을 주문하는 곳에서는 공기밥을 포함하여 4종류가 구성되어 있는데 가격은 1,500~3,500원입니다.

아무래도 첨가되는 재료에 따라서 가격에는 다소 차이가 있지만 모두 여주쌀을 사용합니다.

식당에서는 메인메뉴(순대국, 탕, 찌개, 불고기…)와 반찬이 제공되는데 밥을 제외한 가격임을 생각하면

다소 높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반찬의 품질이나 메뉴의 정성을 생각하면 이해하실겁니다.

뚝배기불고기 정식

뚝배기불고기 정식

뚝배기불고기 정식

뚝배기불고기 정식

뚝배기불고기를 주문했는데 메인메뉴와 10찬이 제공되었습니다. 조금더 돈을 절약한다면 이렇게 뚝배기 불고기정식 하나에

돌솥밥 두 개를 주문하면 최고의 선택이 될 것 같아요. 일부반찬은 온기가 있는 반찬이라서 집밥을 먹는 느낌이며 잘 무친

냉이무침에 입맛은 즐거워집니다.

뚝배기불고기

뚝배기불고기

뚝배기불고기

뚝배기불고기

뚝배기불고기를 받으니 당부를 하네요. “아래에 계란을 깔았으니 숟가락으로 먼저 뒤집어서 드세요.”

짭졸한 국물에 간이 밴 계란까지 추가하니 보기에도 먹음직합니다. 제공되는 반찬이 무침류가 많아서 밥을

두 개 주문해서 친구랑, 연인이랑, 가족이랑 같이 먹어도 반찬이 적어서 눈치볼 일이 없을 것 같네요.

굴 돌솥밥

굴 돌솥밥

굴 돌솥밥

굴 돌솥밥

굴 돌솥밥

굴 돌솥밥

굴 돌솥밥

굴 돌솥밥

돌솥밥을 받을 때 직원분이 따뜻한 물을 담은 주전자도 같이 전달합니다. 아이가 들기에는 무겁고 위험하니 꼭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솥뚜껑은 3분 정도 있다가 열겠습니다. 좀 더 뜸을 들이고 먹겠습니다. 주문 후 조리에 들어가서

15분 정도를 기다려야 했지만 3분 정도 더 참는 것은 충분히 가능하지요. 그렇게 시간이 지나 솥에서 밥을 덜어서

양념장을 솔솔 뿌린다음에 비빕니다. 그리고 한 입 하겠습니다. 겨울특선 메뉴라서 겨울 굴 돌솥밥은 추천하고 싶어요.

적당히 밥을 남긴 돌솥에 주전자에 담긴 물을 부어 뚜껑을 덮어놨으니 상상만해도 아시겠죠? ^^ 따봉~!

 

야간 조명이 멋진 설치미술품

야간 조명이 멋진 설치미술품

설치미술품

설치미술품

따뜻한 밥 한끼를 먹었으니 가볍게 산책을 하는 것은 부담이 되지 않겠지요? 예쁜 꼬마전구의 빛으로 물드는 정원을 가볍게

감상하는 것도 소화에 도움이 되겠습니다.

파머스마켓

파머스마켓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 갈 일이 있다면 웨스트지역에 개점한 파머스마켓에서 여주쌀을 사용한 따뜻한 돌솥밥 맛보고 가세요.

주변에 여주도자기 판매장 및 체험장, 그리고 아이들을 위한 홈쇼핑 쇼호스트 방송체험 공간도 있어서 괜찮은 선택이

될 것입니다.

 

 

 

 

1 추천

TAG 굴돌솥밥 여주가볼만한곳 여주맛집 여주쌀 여주여행 여주프리미엄아울렛 제철음식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