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공감여행기 > 한국미술관에서 백남준과 구보타시게코를 만나다.

추천여행기

한국미술관에서 백남준과 구보타시게코를 만나다.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백남준의 작품은 현대미술관에서 제일 먼저 만났지만

그를 제대로 본 것은 백남준아트센터에서였습니다.

처음으로 천천히 그를 만나고 작품을 만나면서

이런 천재를 이제야 만났을까하고 호들갑을 떨기도 했습니다.

그런 그를 한국미술관에서 그의 아내 구보타시코와 함께 만날 수 있습니다.

백남준과 구보타시게코 사진

백남준과 그의 아내 구보타시게코

Hommage Nam June Paik Shigeko Kubota 展

비디오 아트의 거장인 백남준 선생 추모 10주기와

플러서스 그룹에서 함께 활동한 비디오 설치작가이자 백남준 선생 부인 구보타시게코

추모 1주기를 맞아 한국미술관에서 Hommage Nam June Paik Shigeko Kubota 展이 열리고 있습니다.

백남준 선생 추모전을 여러차례 개최했던 한국미술관은

이번 전시회를 통래 백남준 선생과 부인 구보타시게코의 예술세계를 전반적으로 살펴보며

특히 백남준 선생의 뉴욕 소호에 있는 작업실 사진을 통해

오랫동안 함께 했던 작업의 현장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벽에 빼곡한 백남준 관련 사진들

한쪽 벽면 가득 백남준 관련 사진모음이 있어요.

미국 뉴욕 구겐하임 미술관의 백남준 추모 행사와 한국미술관의 백남준 추모 특별전 사진도 있어요.

뉴욕 소호 백남준 선생 자택도 있고 삼성동 봉은사 49재 추모행사 사진도 있어요.

구보타 시게코의 설치미술 구보타 시게코의 설치미술

구보타시게코의 Nude Descending a Staircase

설치미술작품은 오래도록 봐야 조금 이해할 수 있잖아요.

그런데 이해하려고 하기보다는 그냥 오래오래 서 있어봤어요.

백남준 설치 미술작품

TV Window

벽면에 걸린 백남준 관련 사진들

전시회는 신관 1,2층과  본관에서 열리고 있어요.

입장료는 어른 3,000원

관람시간은 하절기 10:00~ 18:00, 동절기 10:00~ 17:00(휴관일 : 월요일과 설날, 추석)

백남준 관련 서적들

백남준 아트센터에서도 보질 못한 것 같은데 한국미술관은

백남준아트센터가 생기기 전 백남준 관련 전시를 하던 곳답게 다양한 서적을 갖추고 있었어요.

백남준을 좋아하는 분이라면 한번 다녀올 만 하죠?

작품 활동 사진

피아노치는 Rolf Jahrling, 정원에 높인 낙하산, <음악의 전시 – 전자 텔레비전>

작품 활동 사진

Volkwagen 위에 있는 소대가리, 소대가리는 대감놀이의 蓮想

2층에는 다양한 판화작품이 있어요.

그중 소대가리는 오프닝 삼일전에 경관이 와서 제거시켰다네요.

그래서 이렇게 사진으로만 남아 있어요.

작업실 모습 사진 작업실 모습 사진

작업실의 모습을 볼 수 있는데 작품을 보는 것과 작업실을 보는 건 다르잖아요.

조금더 가깝게 느껴집니다.

본관에 있는 구보타시게코의 작품들 구보타시게코의 작품들

본관에 가면 구보타시게코의 다양한 작품을 볼 수 있어요.

문화가 있는 날 안내문

한국미술관은 문화가 있는날에 참여하고 있는 미술관입니다.

매달 마지막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 무료 또는 할인 관람을 할 수 있습니다.

한국미술관 전경

 아담하지만 예쁜 한국미술관

주말나들이로도 데이트코스로도 좋겠죠?

구보타시게코전 한국미술관 입구

7월 10일까지 한국미술관에서 열리는 Hommage Nam June Paik Shigeko Kubota 展

놓치지 말고 주말에 한번 다녀오세요^^

한국미술관 :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마북로 244-2

0 추천

TAG 구보타시게코 백남준 한국미술관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