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추천여행기 > 경기도 양평 가볼만한 곳 – 양평군립미술관, 미술로 떠나는 세계여행, 아프리카전

추천여행기

경기도 양평 가볼만한 곳 – 양평군립미술관, 미술로 떠나는 세계여행, 아프리카전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양평군립미술관/아프리카전/릴랑가

아프리카 예술작품들을 한 자리에 모은 아프리카 미술전이 경기도 양평군립미술관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2016년 7월 15일부터 9월 4일(일)까지 전시 예정인데요,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여름 휴가철, 양평 지나는 길에 아이들과 들르면 색다른 체험이 될 것 같습니다.

경의중앙선 양평역에서 도보로 10분 거리에 군립미술관(2011년 개관)이 있지요.

미술관 잔디광장에 아프리카를 상징하는 코끼리  조형물이 재미있네요.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7월 중순, 저도 아프리카 미술 여행길에 올랐습니다.

아프리카 예술은 피카소와 서구 예술가들에게 영감을 준 것으로 널리 알려져 있지요.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미술관 전시공간은 총 600여 평으로 지층과 1, 2전시공간에서 상설전시실과 기획전시실을 갖추고 있습니다.

아프리카 현대미술의 거장인 팅가팅가(1932~1972)를 비롯 6개국 작가들과

12개국의 국보급 골동 조각작품들 250여점이 이번 기획전에 나왔는데요,

1층 로비와 연결된 통로에 아프리카 가면들이 눈길을 끕니다.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성인식과 결혼식 등 각종 의식을 행할 때 쓰던 가면입니다.

권위를 나타내거나 재앙을 막아주는 등 여러 의미가 담겨 있습니다.

자세히 보면 사랑, 행복, 괴로움, 외로움 등 인간의 감정이 가면에 나타나있다고 합니다.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지하층 회화작품들을 보니 아프리카 야생동물 그림이 많네요.

저역시 아프리카하면 초원의 사자무리나 하마, 얼룩말 등이 제일 먼저 떠오르는데요,

아프리카 작가들은 밀림의 야생동물을 친근하게 생각하나 봅니다.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얼룩말 가족, 기린가족을 만납니다.

어린 아이들도 무척 재미있게 감상할 것 같습니다.

미술관에선 전시와 연계하여 초등학생 미술체험놀이와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열고 있답니다.

미술관 홈페이지에서 관련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미국의 팝 아티스트, 키스 헤링에 영감을 준 조지 릴랑가(탄자니아. 1934~2005) 작품입니다.

키스 헤링의 멘토로 불리지요.

예술을 잘모르는 저도 릴랑가의 명성은 들었기에 진품을 본다니 가슴이 벅차네요.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아프리카의 신화와 이데아를 동화처럼 풀어낸 그의 작품은 서구 예술가들에게 영향을 끼쳤지요.

즐거운 삶, 더불어 사는 삶, 자유로운 인간의 영혼을 그린 작품앞에서 오래 머무르게 되네요.

전통에 도전하고 금기를 극복하려는 그의 예술혼을 떠올립니다.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색의 조화에 탁월한 감각을 가진 이브라히마 케베(세네갈) 작품입니다.

고갱이나 마티스 작품을 보는 듯 하네요.

인물들의 긴 목은 아프리카의 복잡한 심리를 담고 있다는데요,

어머니일까, 사랑하는 여인일까 그림속 여인의 정체가 궁금하네요.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인물과 동물 그림을 주로 보다가 풍경 작품을 봅니다.

아프리카의 너른 초원이 연상되는데요,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보담(남아공)작가의 작품, 케이프 타운입니다.

케이프 타운은 남아공에서 가장 살기좋고 아름다운 도시라지요.

그 곳에 저리 멋진 초원이 있는지 가보고 싶네요.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아프리카인들은 현실의 소망을 담아 신에게 이르기 위해 각종 생활용품에 의미를 담아 조각했습니다.

조각속에 숨어 있는 인류애를 감상합니다.

 

양평군립미술관

양평군립미술관

 

전시실 중앙, 말리 밤바라족의 신화가 담긴 조각품(216cm)을 봅니다.

밤바라족은 최초의 인간을 여자 중심으로 해석했습니다.

성차별이 아니라 여성성을 통하여 생명의 확대와 신과의 소통에 주목했다고 합니다.

쉽게 접하기 힘든 아프리카 예술 작품을 통해 아프리카 문화와 자연, 신화까지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누구에게나 권하고 싶은, 특히 어린이들의 감수성과 예술성을 자극할 수 있는 전시회로 추천합니다.

 

 

양평군립미술관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문화복지길 2

T.031-775-8515(3)

www.ymuseum.org

 

0 추천

TAG 릴랑가 아프리카미술 양평미술관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