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공감여행기 > 경기도 수원 가볼만한곳-행궁동 벽화마을 따라

나의여행기

경기도 수원 가볼만한곳-행궁동 벽화마을 따라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경기도 수원 가볼만한곳-행궁동 벽화마을 따라

행궁동벽화마을은 처음 찾은 것이 아니라서 골목을 잘 안다고 생각을 했는데도 처음 보는 그림도 보이고 없어진 그림도 있고요. 그리고 낙서처럼 그림을 지워놓은 흔적들을 만나서 안타깝기도 했습니다. 조용하던 마을길에 외지인들의 시끌벅적함이 좋지만은 않았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생활하는 분들만이 겪는 고충도 있을 거라고 짐작을 합니다. 그래서 아마도 가끔씩 이런 경우가 있는거 같은데요. 벽화마을로 조성할때는 미리 마을 주민들의 의견을 십분 받아들여 논의한 후에 실행하는 것이 좋을 거 같아요. 그렇다고 해도 이후에 어떻게 변할지 모르는 일지만 말입니다.

IMG_7715

화홍문에서 벽화마을쪽으로 걸어가며 발길 닿는 골목으로 접어들다 보니 테마길따라 돌아보지 못하고 중구난방이 되었네요.^^ 연인들과 혹은 아이들과 그림을 배경으로 사진도 담고 체험공방에서 체험도 하면서 즐거운 시간을 만들 수 있는 곳입니다.

화홍문 앞 수원천이 보이는 도로 옆에서 발견한 안내도. 여기서 위치를 파악하고 어느길로 가야 하나 감을 잡았습니다. 매번 행궁쪽에서 걸어 도로변에서 접근을 했었는데 뒤에서 찾아가려니 왜 이렇게 헷갈리는지…  그래봐야 골목골목이 규모가 크지 않으니 발길 향하는 곳으로 가보려고 합니다.

 

IMG_7718 IMG_7719

안내도를 보고 가는 길인데도 “어.. 여기가 아닌가? 코너에 공방이 안보이네…”하면서 걷기 시작했는데요. 길이나 어디로든 통하겠지 하는 맘편한 생각으로 걷다 보니 벽면에 그림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전에 가족들과 같이 왔을때는 이런 그림 없었는데 골목길을 다 돌아보지 않은 티가 팍팍 납니다. 이날도 비가 내려서 좀 설렁설렁 다닌 경향이 없지 않나 있긴 하지만 말입니다.^^

 

 

IMG_7735

사랑의 쉼터…

어떤 공간인지는 모르겠지만 대문을 들고나면서 늘 기분이 좋을 거 같아요.

 

IMG_7738

공방도 벽화로 가득

IMG_7740

여기서 행궁동벽화마을 상징물 같은 것이 보이네요. 공식적인 조형물인지 아니면 공방에서 조성한 건지는 잘 모르겠지만 주변 공방도 외벽이 온통 그림이라 색달라 보이네요. 그리고 주민들이 쉴 수 있도록 벤치도 많이 있고, 주변에 아이디어 돋는 화분들이 등장을 했습니다. 버려질만한 것들을 다 재활용해서 화분으로 썼나봐요.

돼지저금통을 이렇게 쓸생각을 어찌했을까 싶기도 하고… 이렇게 여행하면서 이것저것 보고 다닌 덕분에 화분활용법은 배우는 거 같습니다.^^

 

IMG_7742

뭔가 허전하다… 기억하시나요. 이 벽면에 커다란 물고기 한 마리가 그려져 있던 것을요. 행동동 벽화마을의 상징같던 그림인데.. 얼마 되지 않은 거 같은데 그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건지. 이렇게 페인트로 말끔하게 칠해 버렸네요. 물고기가 바다로 떠나 버렸나보다 하면서… 돌아설 수밖에.

 

 

IMG_7744

금보여인숙 옆 벽면에 안내지도가 있습니다. 현 위치가 보이죠. 그러고보면 우리가 돌아본 것도 일부분이겠구나 싶네요. 원형 구역이 꽤 넓은데 말입니다. 지금까지 걸어온 골목도 포함이 되긴 하겠지만…

날씨가 좋으면 찬찬히 어슬렁거리면서 골목을 꼼꼼하게 돌아봐도 좋을거 같습니다. 다시 찾을 때는 보이지 않던 그림들, 새로운 그림이 많이 보이면 좋겠지요.

 

 

IMG_7753

길마다 이름이 재밌습니다.

IMG_7756

몇해만에 왔더니 골목안 풍경이 많이 변했습니다. 벽화뿐만 아니라 체험공간과 카페도 많이 보이고 말이죠. 여느 벽화마을도 그렇지만 사람들의 발길이 좀 늘어난다 싶으면 그 지역주민보다는 외지인들이 들어와 가게를 차리고 공간을 채워가는 경우가 많은데요. 행궁동쪽도 별만 다르지 않은 변화인거 같습니다. 수원은 또 주변으로 연계 여행지가 많아서 꾸준히 관리하고 알린다면 충분히 찾는이들이 늘어날 거 같긴 해요.

 

 

IMG_7768

반대편 도로쪽으로 나오니 이런 조형물이. 이것도 이번에 첨 봅니다. 최근에 조성한 것일 수도 있겠지만 말이죠.

우리 우산 쓰고 다니는 모습이랑 어쩜 그리 똑같은지. 벽면에 고양이가 정말 귀엽지요. 아래 어항 속에 노니는 물고기를 잡아보겠다는 안간힘이 귀엽기만 합니다.

 

 

IMG_7775

분홍색 외벽이 화사함이 묻어나서 좋습니다.

길다란 기린의 목을 보고는 징그럽다고 하는 언니도 있지만^^ 특징을 아주 잘 살려서 아이들도 좋아할만한 그림이죠.

 

IMG_7786

길가 화분과 동화책 속에서 볼법한 그림…

 

IMG_7782

이 골목은 행궁에서 북수동성당이 있는 길, 정조로 장안사거리 방향으로 가다보면 골목 입구에 이정표가 보일 겁니다. 이 골목도 처음이라 양쪽에 이런 그림이 있는 지도 몰랐네요.

그림이 아이들 솜씨처럼 천진한 면도 보이고, 깔끔하니 글밥이 적은 동화책에서 보던 그림 같아요. 아이들과 같이 걷는다면 아이들에게 이야기를 만들어달라고 하면 재밌을 거 같습니다.

 

IMG_7779

골목 바로 앞에 이렇게 바닥에 벽화마을 가는길 표시를 해 두었어요.

바닥을 보지 않고 걸으면 뭐가 묻었나 하면서 지나칠 거 같지요. 발바닥 흔적이랑 신발 모양이 꾹꾹 밟아주고 가야 할 거 같은데…^^

주변으로 수원화성행궁과 통닭골목, 전통시장, 수원화성박물관, 성곽길을 걸어도 좋구요. 행궁동 벽화마을뿐만 아니라 주변 여행지와 연계를 해서 돌아보는 코스로 잡으면 당일일정으로 꽉찬 하루를 보낼 수가 있을 겁니다.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북수동

근처 가볼만한곳: 수원화성박물관, 화성행궁, 화홍문야경(방화수류정), 성곽길 등

0 추천

TAG 수원가볼만한곳 수원여행 행궁동벽화마을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