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포천 이동숯불갈비-궁예가든

맛집여행기

포천 이동숯불갈비-궁예가든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1X5A2931

​포천은 이동갈비로 유명한 식당들이 많기로 소문난 지역입니다 .

포천 이동갈비촌은 1960년대 초반 ‘이동갈비집’과 ‘느타리갈비집’이 문을 연 후 형성되기 시작했는데

1980년대 국망봉을 등반한 산학회 회원들이 식사를 하러 들렀다가 그 맛이 알려져 이동갈비라는

이름이 전국적으로 널리 퍼지게 되었다고  합니다. 지명을 따서 이동갈비라고 불리지만 이동갈비는

갈비와 갈비의 나머지 살을 이쑤시개에 꼽아서 연결해 만드는 방식을 뜻하기도 한답니다.

 

1X5A2932

​포천 이동갈비의 맛의 비결은 어디서 나올까요   물론 식당마다 다르겠지만 질 좋은 한우 중에서

암소고기를 선별하고  이를 화학조미료를 쓰지 않고 갖은 양념을 해 하룻밤 재워둔 다음 참나무 숯불에

구워내는 데 있다고  하는데요. 요즘은  한우 가격이 비싸다 보니 수입산 고기를 많이 쓰는 경우도 있지요.

그래서 집집마다 고기 맛도 다르고 나오는 찬들도 다르지만 그럼에도  포천 이동갈비가 유명한 건 분명한 것 같습니다.

 

1X5A2934

산정호수 여행길에 들러보았던 포천 이동 숯불갈비 반찬들은 아주 간단하게 나오더군요.

고기를 먹기 위해 찾은 식당이라 반찬은 그다지 신경 안 썼지만 그래도 약간 부족한듯합니다.

 

1X5A2936 

1X5A2937

​한우였다면 좋았겠지만 아쉽게도 미국산 쇠고기로 식사를 하게 되었답니다.

단체로 먹는 식사라 한우로는 감당이 안 되었는데요. 미국산이라 그런가요 아님 양념을 잘못해서 그런지

고기가 상당이 질기더라고요. 양념갈비맛은 괜찮았는데 고기가 질겨서 오랫동안 입에 물고 있어야 했답니다.

 

1X5A2938

​산정호수, 비둘기낭폭포, 여행지를 몇 곳 둘러보고 왔던 식당이라 배가 고파 허겁지겁 먹었던 것 같습니다.

포천까지 왔는데 그냥 집으로 돌아가긴 뭔가 아쉬운 것 같아 이동갈비맛도 보게 되었는데

그럭저럭 양념 맛으로 먹었던 것 같네요.

1X5A2939

 

1X5A2940

​질긴 고기에 비해 냉면은 먹을만했는데요.

배고픔에 고기를 많이 먹어 비빔냉면과 물냉면은 두 그릇만 시켜 넷이서 나누어 먹었답니다.

냉면 양이 많은 건 아니었지만 고기로 인해 배는 어느 정도 불렀는데 식사 종류를 해야 될 것 같아 일행들과

냉면으로 먹게 되었답니다.

 

1X5A2942 

1X5A2943

​개인적으로 식당에 가면 물냉면보다는 비빔냉면으로 먹는데 비빔냉면은 양념 맛으로 맛있게 먹었답니다.

고기를 먹은 뒤라 많이 먹지는 못하고 친구랑 나누어 먹었는데 나중에 이 냉면만 먹으러 와도 좋겠다

싶을 정도로 냉면은 괜찮았던 식당입니다 .

 

1X5A2483

▲어메이징파크

 

1X5A2732

▲비둘기낭폭포

포천은 여행지로도 가볼곳이 참 많은 지역인데요  그중에서도 겨울엔 허브아일랜드 불빛축제가 열기도 하고요.

아이들 과학 상상의 나래를 펼칠 수 있는 어메이징파크와 사계절 아름다운 평강식물원 그리고 드라마와

영화 촬영을 많이 한 비둘기낭폭포 ,산사원 ,산정호수 ,최근 푸른 바다의 전설 촬영지인 포천아트벨리 등

겨울에도 가볼만한 여행지가 많으니 포천 여행도 하면서 맛있는 이동갈비도 함께하면 좋겠지요.

1X5A2855

▲평강식물원

 

0 추천

TAG 포천맛집 포천이동갈비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