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이야기거리 > 맛집여행기 > 용인 한정식 먹기 좋은 미소

맛집여행기

용인 한정식 먹기 좋은 미소

Facebook에 게시물 공유하기Twitter에 게시물 공유하기Email에 게시물 공유하기Print에 게시물 공유하기Share

용인은 조금만 나가면 자연을 벗삼아 즐길 수 있는 곳이 많은 참 좋은 동네입니다 ㅎ

처인구 원삼면에 있는 미소 한정식엘 다녀왔는데

나들이 삼아 드라이브 삼아 다녀오기 좋은 용인 한정식입니다.

사실 음식이란 게 입맛에 따라 다르게 느껴지기도 하지만

분위기나 함께 하는 사람들에 따라 달리 느껴지기도 해요.

제주도에 가서 처음 말고기를 먹으러 들어갔는데 안 좋아하는 친구가 한 명 있었어요.

자기는 못 먹는다면서 못 먹는 이유를 나열하는데

갑자기 저도 젓가락도 들기 싫더라구요.

그래서 거의 못 먹고 나왔는데

다른 친구랑 또 말고기를 먹으러 갔을 때는

자기가 좋아하는 이유를 또 죽~~ 나열하는데 이번엔 입안에 군침이 돌더라구요.

결론은 누구와 함께 하느냐에 따라 음식맛이 조금은 좌우된다는 것입니다^^

미소 한정식 집 앞에 피어있는 장미

용인 한정식 먹기 좋은 미소.

이름처럼 들어가면 괜히 친근하고 미소가 지어지는 곳인데

입구에 장미꽃이 있어서 괜히 더 좋은 기억으로 남는 곳입니다.

 

한정식 한상 차림

아주 평범한 밥상이죠^^

이게 무슨 14,000원? 할지도 모르지만 여기에 참나무 장작구이가 올라옵니다.

부추전에 참나무 장작구이에 양념게장까지.

이 정도면 근사한 상이죠?

 

부추전

부추전은 두께가 꽤 두꺼워요.

전 집에서 전을 부칠 때 아주 얇게 부치는 편인데

한정식 먹으러 가서 이렇게 두껍게 더 맛있는 것 같더라구요^^

 

부추무침, 양념게장, 샐러드

전 양념게장을 잘 먹었어요 ㅎ

게장을 워낙 좋아하므로.

 

계란찜

한정식에 빠질 수 없는 계란찜.

계란이 퐁퐁 올라와 있어서 곤드레밥이랑도 잘 어울려요.

 

참나무장작구이

요게 참나무장작구이. 다른 한정식 집과 메뉴 구성이 좀 달라요.

보통은 생선이 들어가는데 미소는 참나무장작구이가.

요런 게 용인 한정식 미소만의 특징이죠.

 

된장찌개

된장찌개도 밥 비벼먹고 싶을 정도로 맛있고.

 

 

곤드레밥

곤드레밥은 양념장에 슥슥 비벼서 먹으면 됩니다.

요즘 한정식을 많이 먹으러 다녔는데 한정식 상차림이 참 편해요.

특별한 요리는 아니지만 가짓수가 많아서 반찬이 밥상을 헤매는 것도 좋고

잘 알고 있던 맛이라 먹으면 편하기도 하고.

외국인들이 이런 상을 받으면 아주 좋아할 것 같은 생각도 들어요.

비빔밥만 광고를 하지 말고 한정식도 함께 광고를 하면 어떨는지^^

한정식하면 신선로같은 요리들이 올라가서 일반인들은 접하기 어렵게 생각한다고 하더라구요.

 

 

미소 한정식 차림표

주말에 드라이브하면서 한번 다녀오시라고 메뉴판도 올려드려요.

 

 

 

 

이쁜 미소 한정식 식당 입구

입구가 이렇게 예뻐요.

세련된 예쁨이 아니라 시골의 예쁨^^

 

커피 한잔 즐기기 좋은 야외 테라스

밥을 먹고 이곳에 앉아 커피 한잔 즐기기에 좋아요.

 

조명등과 저수지

녹조 떄문에 뷰가 아주 좋은 것은 아니었지만

그래도 이런 저수지를 바라볼 수 있는 게 좋았어요.

저수지를 바라보고 있으니 그 시간만큼 시간도 잠시 멈춘 것 같았습니다.

 

미소 한정식 집의 예쁜 정원

 
0 추천

TAG 미소 용인한정식



댓글작성은 로그인하신 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오류신고 잘못된 관광정보를 발견하시면 신고해 주세요
만족도 조사

해당 페이지의 만족도 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 Facebook
  • KakaoTalk
  • Google Plus
  • Kakao Story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