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으뜸맛집

여행지기들이 추천하는 경기도의 그 곳!

파주 도라산역

관광 테마관광 DMZ안보관광

작성자관리자수정일2012-11-02

도라산역1
이용안내
  • 지역

    파주

  • 주소

    경기도 파주시 장단면 희망로 307

  • 문의전화

    031-953-3334 / 1544-7788(전국공통)

  • 이용요금

    DMZ연계견학 이용요금 / ( ) 요금은 승강기 요금
    - 어른 8,700원(11,700원)
    - 어린이 및 청소년 6,700원(9,200원)
    - 경로 5,900원(7,400원)

 

민간인 통제구역인 비무장지대(DMZ) 남방한계선에서 700여 미터 떨어진 남쪽 최북단역이다. 2002년 2월 20일 미국의 부시대통령이 방문하여 세계적으로 주목을 끈 그리고 남북화해의 미완성 역이기도 한 도라산역은 2001년 10월 임진강역 개통에 이어 2002년 2월 12일 설날에는 철도운행이 중단된 지 52년 만에 임진강을 통과하는 특별 망배열차가 운행되었다. 도라산역의 평양 205km, 서울 56km의 이정표는 남북분단의 현실과 앞으로 극복해야 할 희망과 기대를 담고 있다. 도라산역은 남방한계선상의 남측 최북단 역인 관계로 향후 경의선 철도연결이 완료되어 남북왕래가 가능해질 경우 도라산역에서 북한은 물론 중국이나 러시아를 가는 사람 및 화물 등에 대해 관세 및 통관업무를 담당하는 역사성을 지니게 된다. 향후 도라산역은 한반도 분단의 상징적 장소이면서 남북교류의 관문이라는 이중적인 역사의미도 아울러 내포하고 있다. 도라산역은 일반인의 출입이 엄격히 제한되기 때문에 개별여행은 할수 없으며 DMZ 전문 여행사를 통한 여행만이 가능하다. 역사 내에는 갖가지 조형작품과 시화 전시를 하고 있으며 역사 내 기둥에 담긴 통일에 대한 염원은 무척 인상적이다. 특히 남북교류의 가교 역할을 하고 있는 ‘남북 출입 사무소’의 명칭이 이전에는 ‘출입국 사무소’라 불렸던 것을 ‘출입 사무소’로 개명해 남과 북이 하나임을 상징하며 통일에 대한 염원을 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