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

나의여행기 경기도 가볼만한곳 연꽃 피는 시흥 연꽃테마파크

작성자이은주수정일2021-09-17

경기도 가볼만한곳 연꽃 피는 시흥 연꽃테마파크


alt="대표이미지"
일기예보와 뉴스에서 들려주는 비 소식에 잔뜩 흐린 날씨지만 연꽃을 보기 위해 
경기도 가볼만한곳 시흥 연꽃테마파크를 다녀왔습니다
.

   
alt="대표이미지"

조선 세조 때 문신 강희맹이 사신단으로 중국 남경에 갔을 때
전당지 연을 보고 아름다움에 반하여 연씨를 들여와 심은 우리나라 전당연의 발상지
관곡지 옆에 시흥시생명농업기술센터와 함께 자리잡고 있습니다
.

   
alt="대표이미지"

아쉬운 건 연꽃 개화시기에 많은 발길이 이어지는 것에 비해
주차장이 턱없이 부족하여 갓길 주차가 불가피하고 주변에 먹거리가 없다는 점이고
다행인 건 동서로 먹거리촌이 있는 물왕저수지가 가깝다는 것입니다
.


alt="대표이미지"
 
  연꽃 피는 7월 서울근교 가볼만한곳이어서 즐겨찾는데
꽃이 없이 초록 연잎 그득한 연밭이 시선 끝까지 이어지고
연잎 사이를 헤엄치는 한 무리 오리들이 귀염귀염합니다
.

 

1. 경기도 가볼만한곳 시흥 연꽃테마파크 수련지


alt="대표이미지"
 
  연꽃보다 먼저 만난 것은 수련이었는데
여러 종류의 수련들이 테마별로 조성되어 있어
어떤 수련은 수면에 딱 붙어 피는가 하면 다른 종류는 꽃자루가 수면 위로 솟아 피기도 했습니다
.

   
alt="대표이미지"

주황빛 노랑빛 하양 등 어른 주먹만한 알록달록 수련들이 연못 가득 앙증맞게 피었습니다.
바람따라 서울근교 여행을 나온 자전거도 쉬어갑니다.

   
alt="대표이미지"

연과 수련 어떻게 구분하시나요?
서울근교 당일치기 여행으로 경기도 시흥 연꽃테마파크에서 비교 관찰할 수 있는데
잎과 꽃이 수면 위 가까운 곳에서 피는 것이 수련이고 긴 꽃줄기와 잎줄기를 가진 것이 연입니다
.


alt="대표이미지"
 
  노란 어리연이 수면을 빈틈없이 메운 수련지 안에 못 보던 물고기 조형물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생동감있고 비늘의 표현 기법이 재미있습니다.

   
alt="대표이미지"

보다 풍성했으면 좋겠는데 물양귀비와 부레옥잠, 타알리아 몇 송이가 남아있고
부레옥잠 주변으로 마치 지푸라기나 작은 나무막대기처럼 생긴 황록색 이삭꽃차례 가래꽃이 피었습니다
.
꽃줄기에 많은 꽃이 붙어 피는데 이래 뵈도 꽃잎 4, 꽃밥부리, 수술 4, 암술대 등 있을 건 다 있는 꽃입니다.


alt="대표이미지"
 
  물칸나도 예년에 비하면 그 수가 많이 줄었습니다.
칸나와 잎이 닮아 물칸나로 불리며 보통은 어른 키만큼 또는 그 이상으로 키가 크는데 말입니다.


alt="대표이미지"
 
  연지는 물을 품고 있고 물이 있는 곳에는 수생식물이 있기 마련이어서 관찰하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두 송이인가 하고 봤더니 한 송이였고 앙념 반 후라이드 반도 아니고 2가지 색상의 반반 수련입니다.


alt="대표이미지"
 
  물꽂이 현상은 보았지만 얼룩무늬도 아니고 독특했습니다
경기도 시흥 연꽃테마파크 수련꽃에도 나비가 날아들고 벌이 꽃가루를 구걸합니다.


alt="대표이미지"
 
  연꽃 피는 시기는 6월말부터 8월까지 볼 수 있는 걸로 알고 있고
비슷한 시기에 수련도 함께 피는 줄 아는데
가시연 개체수가 적어진 걸 보니 시기적으로 볼 수 없는 때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

 

2. 경기도 가볼만한곳 시흥 연꽃테마파크 연지


alt="대표이미지"
 
  황금빛을 띠는 수술의 갯수는 자그마치 300여 개가 되고
가운데 연밥 안에 씨앗이
18~25개 정도 들어있습니다.
연한 핑크에서 진분홍, 흰색과 연노랑 등으로 핍니다.

alt="대표이미지"

연꽃은 진흙 속에서도 깨끗한 꽃이 피어 고귀한 부처를 상징하는 꽃이기도 하고
속세에 물들지 않는 군자의 꽃으로 대변되지요
. 

실핏줄이 선명한 꽃잎은 붓으로 그려 넣어도 이보다 아름답지는 못할 것 같습니다.
부처와 같이 신성시되는 연꽃이 핀 연못을 보노라면 이곳이 바로 극락세계가 아닌가 싶습니다.


alt="대표이미지"
 
  연은 종자를 많이 생산하여 다산의 징표로 여기기도 하는데
 경기도 시흥 연꽃테마파크에서 연자가 노릇노릇 여물어갑니다
.
머리()부터 발끝(연근)까지 하나도 버릴 것 없는 연꽃 볼만한 7, 8월에 경기도 가볼만한곳입니다.


alt="대표이미지"
 
  서울근교 나들이로 연꽃 볼만한곳이 정해져있는 만큼 연꽃을 보기 위해
특히
, 아름다운 모습을 사진으로 담기 위해 찾는 분들이 많습니다.

시흥시가 주최하는 제15회 시흥전국 사진 공모전이
202198(당일 소인 유효)까지 공모중이어서 시흥 9경에 관심가져도 좋겠습니다.


alt="대표이미지"
 
  우아하고 고고한 매력의 백련도 한껏 멋을 풍기고

     한아름이나 되는 제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고개 숙인 홍련이 있는가 하면
같은 홍련이어도 도도하게 고개를 치켜들고 당당하게 매력을 발산합니다
.

   
alt="대표이미지"

한 잎 두 잎 잎을 떨구면서도 날렵한 자태나 색감을 잃지 않는 모습도 인상적입니다.
잠시동안 경기도 시흥 연꽃테마파크에 머물면서 다양한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경기도 시흥시 관곡지로 139

연중 무휴

관람료 없음


 

3. 경기도 가볼만한곳 시흥 관곡지


alt="대표이미지"
 
  강희맹이 처음 연씨를 들여와 심었다는 우리나라 전당연 발상지의 상징성을 가진 관곡지는
담장 사이 연꽃테마파크 방향으로 난 쪽문을 통해 입장할 수 있습니다
.

개방시간은 화요일~일요일이며 오전 10시부터 오후6(동절기는 오후5)까지입니다

 

4. 강희맹선생 신도비 및 묘


alt="대표이미지"
 
  조선 전기의 문신 강희맹이 잠든 묘가 시흥 연꽃테마파크 인근 시흥시 하상동 마을 뒷산에 위치합니다.
부인과 합장하여 봉분은 하나이며 석물들이 배치되어 있습니다.
조선시대 문인석은 홀을 든 모습이 기본 양식이나 두 손을 가슴에 대고 맞잡은 다른 양상을 보입니다.

아래쪽 비각 안에 신도비가 있고 입구에 제법 규모를 갖춘 사우 연성재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5. 자전거길 달려볼까

   
alt="대표이미지"
  보통천 따라 물왕저수지까지 달려볼까, 갯골생태공원을 찾아볼까
심심찮게 라이더들을 만날 수있는데 주변에 자전거타고 가기 좋은 시흥 연꽃테마파크가 있기 때문입니다
.

전망대에 올라 한눈에 내려다 보는 것도 좋고 바라지길을 달려도 좋을 경기도 가볼만한곳입니다.






alt="대표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