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이야기

여행이야기

나의여행기 경기도 볼거리 가평양떼목장 카페 주말 나들이로 딱!

작성자홍지선수정일2021-09-17

alt="대표이미지"
경기도 볼거리

가평양떼목장

글/사진/영상 춤추는 쥬디


가평 빠지 놀러 갔다가 양떼목장까지 접수하고 온 여행작가 쥬디입니다. 가평은 분명 경기도 여행지인데 왜 이렇게 강원도 같은 느낌이 드는 걸까요? 위치 때문이겠죠. 아무튼 비교적 최근에 오픈한 양떼목장이 가평에 있다고 해서 다녀왔어요. 귀여운 양들도 보고 숲속 한가운데 자리한 카페에서 힐링 타임도 보낼 수 있었답니다. 그럼 저와 함께 가평으로 떠나보실래요? 고고~

가평양떼목장

평일 10:00~19:00 / 주말 10:00~21:00

주차장 널찍/ 입장료 6,000원


alt="대표이미지" 


alt="대표이미지" 



주말 나들이로 딱 좋았던 가평 여행. 안 막히면 잠실역에서 40분이면 가평양떼목장에 닿을 수 있어요. 1시간 안으로 도착하는 서울 근교 여행지인데요. 물론 주말에 가평 가는 길은 언제나 막힙니다. 가평양떼목장은 오픈한지 얼마 안 되었어요.
몇 달 전까지만 해도 좀 휑했다고 하는데 점점 모습을 갖춰가는 것 같아요.

다소 아쉬운 입장료

alt="대표이미지"
 

입장료는 대인, 소인 구분 없이 6,000원인데 이점이 조금 아쉬워요. 성인 요금도 조금 비싼 편인데 소인 요금 할인이 없으니까요. 엄청난 규모를 자랑하는 대관령 양떼목장이나, 순수 양떼목장도 5,000원~6,000원 선인데요. 그에 비해 규모도 작고 양들도 많지 않은 것에 비하면 입장료가 다소 비싸게 느껴집니다.

대자연속 잣나무 숲 산책로

 

alt="대표이미지"
 

alt="대표이미지"


그 와중에 날씨는 너무 좋고 숲속에 위치한 통유리 카페들은 정말 예쁘더군요.
이곳은 양떼목장이자 베이커리 카페로 운영되고 있어요. 약 6만 평 초지에 양떼목장과 3개 동의 카페가 자리하고 있답니다. 카페는 전부 통유리로 되어 있어 주변의 자연경관을 보며 힐링하기 좋아요. 주변은 소나무와 잣나무가 가득한데요. 초록색 나무와 하늘색 하늘만 가득한 숲속입니다.

alt="대표이미지" 

alt="대표이미지" 

건물이 참 예쁘게 지어졌더군요. 야외에도 테이블이 있어 태양은 피하고 자연은 더 가까이에서 느낄 수 있어요. 요즘 날씨가 무척 더워져 낮에는 야외 테이블을 사용하기 어려울 텐데요. 해가 지고 바람이 선선해지면 야외 테이블도 좋을 것 같아요.

 

 

클라우드 힐 베이커리 카페

 

alt="대표이미지" 

alt="대표이미지"
alt="대표이미지"

 

베이커리 카페 안에서 맛있는 음료도 마시고 좀 쉬어가기로 했어요. 카페만 이용하고 싶은 분들이 계실 텐데 이곳에 들어오려면 무조건 양떼목장 입장료를 지불해야 하는 점 또한 조금 아쉽네요. 음료값과 빵값도 굉장히 비싼 편인데요. 위에 보이는 음료들은 최소 8,000원부터 10,000원에 이릅니다. 물론 아메리카노 같은 음료는 조금 더 저렴하고요. 비싼 만큼 음료의 퀄리티는 확실했어요. 저는 망고 음료를 마셨는데 진짜 망고 한쪽을 얹어주셨고요. 다른 음료들도 전부 과일을 갈아 넣었고 커피 메뉴도 맛이 좋았어요.

양 건초주기 체험

 

alt="대표이미지" 

alt="대표이미지"

 

입장료를 내고 들어오면 1인당 일정분의 건초를 받을 수 있어서 양들에게 먹이주기 체험이 가능해요. 특히 어린 자녀와 함께 온 방문객들이 참 즐겁게 시간을 보내더라고요. 저는... 어렸을 때부터 수년 동안 소 여물을 주고 살았기 때문에, , 이런 건초 손에 묻히기도 싫어요. ㅎㅎㅎ 여기서는 체험이지만 저에게는 삶의 현장이었으므로. 친구들 건초 주는 거 쳐다보기만 했어요. ㅎㅎㅎ

 

alt="대표이미지" 

alt="대표이미지"

 

건초를 보면 환장하는 양들. 거의 울타리를 넘어올 기세로 건초를 물어뜯어 가더라고요. 아이들이 이렇게 가까이에서 동물 볼 일이 별로 없으니 체험 학습으로는 좋은 거 같아요. 저희 조카도 양 먹이 주는 건 정말 좋아하더라고요.

말도 있어요

 

alt="대표이미지" 

alt="대표이미지"


우리에 있는 양도 있었지만 방목중인 아이들도 있었는데요. 방목중인 양에게는 건초를 주면 안 되더라고요. 그리고
우리 안으로 들어가서 체험할 수 있는 공간도 있었어요. 한쪽에는 말도 있었는데, 말이라고 하기엔 좀 작고 망아지라고 하기엔 좀 큰 녀석이었어요.

메밀꽃밭 인생사진

 

alt="대표이미지" 

alt="대표이미지"


또 한편에 있던 메밀꽃밭!
화이트 의상 입고 꽃밭에 들어가면 인생사진 건질 수 있어요. 저는 이날.... 너무나 이상한 차림으로 외출을 해서 동행했던 동생 사진으로 마무리. 너무 예쁘게 잘 나왔죠? 여러분도 가평양떼목장으로 주말 나들이 한번 가보세요. >_<

오늘 정보가 도움 되었나요?

공감과 댓글 매우 환영입니다.

 

홍지선의 프로필 이미지
작성자홍지선

※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경기도와 글쓴이에게 있으며, 불법복제 임의도용을 금지합니다.

경기도관광포털 모든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