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경기도,‘DMZ 휠체어 농구 대회’통해 평화와 소통의 의미 함께 해
작성자 언론홍보담당자 작성일 2023-08-14

경기도,‘DMZ 휠체어 농구 대회통해 평화와 소통의 의미 함께 해

- 경기도, 8142023 DMZ 휠체어 농구 대회 개최 -

- 캠프그리브스 체험, 휠체어 농구 통해 평화와 소통의 가치 공유 -

- 휠체어 농구 국가대표와 함께하는 33 휠체어 농구 -

- “DMZ 휠체어 농구 대회 통해 장벽을 넘어 더 큰 평화를 여는공감대 확산 기대” -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는 민통선 내에 위치한 파주 캠프그리브스에서 DMZ가 지닌 평화 가치와 장애-비장애인 간 상호 이해의 의미를 지닌 DMZ평화생태워크숍과 DMZ휠체어농구 대회를 14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정전 70년을 맞아 DMZ 일원에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장벽을 넘어 함께 체어 농구 스포츠 행사를 즐기며 소통의 가치와 더 큰 평화공감대를 확산한다는 취지로 마련됐다.

행사에는 휠체어 국가 농구대표 3명과 이화여대 농구 동아리, 용인대 휠체어 농구 동아리, 방화중학교 학생 등 100여명이 참가한다.

휠체어 농구 대회는 국가대표와 일반 국내 대학생 간의 33 시범 농구 대회를 통해 서로를 이해하고 존중의 의미를 깨닫는 기회를 마련했다. 이후 휠체어 농구 OX 퀴즈, 휠체어 타고 국가대표 잡기, 주사위 뒤집기 게임 등이 이어졌으며, 대회 축하 공연으로 농인 보이그룹인 에스보이즈(S-boys)가 수어를 활용한 공연을 펼쳤다.

농구를 직접 뛴 이화여대 재학중인 신유경 학생은 휠체어 농구가 생각보다 훨씬 힘들었지만 그만큼 상대를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라고 말했다.

오후석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이번 대회를 통해 스포츠를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장벽을 넘어 서로 소통하며 더 큰 미래를 열어가는 시작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디엠지 글로벌 축제를 지향하는 디엠지 오픈 페스티벌프로그램 가운데 하나다. 디엠지를 소재로 한 공연, 전시, 학술, 스포츠 이벤트가 오는 11월까지 진행된다.

한편 오는 19일 오후 캠프그리브스에서는 디엠지 오픈 콘서트가 열릴 예정이다. 노슬아재즈콰르텟, 서수진, 김영후, 이수정 등이 출연해 재즈음악을 선사한다. 신청은 디엠지 오픈 페스티벌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가능하다.